AD
'섹시 스타화보' 최송현 상업성 논란
란제리 룩에 핫팬츠… 농염하고 섹시함 위주
"그래도 아나운서 출신인데…" 비판 목소리

스포츠한국 강은영기자 kiss@sportshankook.co.kr
KBS 아나운서 출신 배우 최송현이 섹시 화보로 상업성 논란에 휩싸였다.

최송현은 23일 오전 서울 청담동의 한 레스토랑에서 스타화보 제작발표회를 갖고 카메라 앞에 포즈를 취했다. 최송현은 이날 등이 깊게 파인 블랙 롱드레스와 탱크톱 스타일의 노란 미니원피스 등을 차려입고 섹시한 자태를 드러냈다.

아나운서 출신으로 섹시 화보를 찍은 건 최송현이 임성민 한성주에 이어 세 번째. 최송현은 스타화보닷컴 홈페이지에 공개된 화보에서 란제리 룩이나 핫팬츠를 입은 모습을 가감없이 드러냈다.

스타화보닷컴 홈페이지에도 최송현의 화보에 대해 "'사랑... 거짓말'이라는 화보 컨셉트에 맞게 그는 평소에는 볼 수 없었던 섹시하고 농염한 모습을 한껏 선보여 주위를 놀라게 했다"며 섹시함에 비중을 두었다. 한성주도 발레리나라는 컨셉트로 화보를 촬영할 당시 풍만한 가슴을 강조하는 의상과 포즈로 주목받았다.

최근 스타화보는 비키니 등 노출 위주의 화보에서 벗어나 컨셉트가 있는 패션 화보로 선회하고 있다. 하지만 한때 정보를 전달하던 아나운서가 오락적인 성격이 강한 섹시 화보를 촬영한 것을 두고 여전히 과한 것 아니냐는 비판의 목소리가 있다.

이들이 섹시 화보를 촬영하는 이유는 간단하다. 금전적인 이유와 함께 이미지 변신을 시도하기 위한 것. 임성민도 섹시화보를 촬영했을 당시 "아나운서의 틀을 깨고 배우로서 다른 색깔을 보여주고 싶었다"고 말한 적이 있다.

최송현도 임성민과 같은 경우다. 그도 배우로 입지를 다지기 위해 스타화보라는 색다른 통로를 통해 자신을 표현한 것으로 보인다.


[최송현 화보] 어? 이런 모습까지… 클릭!클릭!
임성민·최송현… 미녀 아나운서 출신이라 굴욕?
최송현 "남친 빨리… 연상보다 연하" 고백
남자관계 복잡한 최송현 "너무 야했나…"
'성형미인' 최송현 "섹시하고 사랑스럽죠"
첫 주연 최송현 "아나운서 포기, 후회 없다"
가슴굴곡 드러낸 최송현, 농염한 파격노출
옷 벗어버린 최송현, 얼마나 야하길래!

[스타 클로즈업·인터뷰 전체보기] 남녀 스타들의 속내를 들어본다

[아나운서 비화] 열애·결혼·이혼·성형… 각종 추태까지…
[스타들의 이혼 결별] 수많은 사연! 불륜·뒤끝·헐뜯기 행각도…
[스타들의 결혼 생활] 그들만의 은밀한 침실속 부부생활까지…
[연예계 숨겨진 비화] 아니! 이런 일도 있었네~ 살짝 들춰보니…
[말도 많고 탈도 많은 연예계 이슈 추적해보니…] 전체보기

▶▶▶ 인기 연재·칼럼 ◀◀◀
맛있는 色수다 은밀한 성생활 '性남性녀' 성관계 혁명? 황제의 정력제?
식색성야(食色性也) 사주풀이 무속세상 늑대의 속마음성형 이야기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09/07/24 06:26:59   수정시간 : 2013/04/25 12:18:37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