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소녀시대' 써니 알고보니 이수만 친조카
아버지-언니도 가요계서 활동

관련기사

• '소녀시대' 써니 알고보니 이수만 친조카
• 캣츠 멤버 김지혜 "데뷔전엔 '칼잡이'" 고백
• "저 여배우가 성상납" 이놈의 입방정 때문에..
• 전상환 "사랑해요~" 별에 공개 프러포즈
• 원더걸스 "아나운서에 밀렸네" 그 사연은..
• 연예계도 대선 정국? '킹메이커 신드롬'
• 사별후 궁핍생활 여가수 '돕겠다' 손길 거부

• 은지원 '백마 굴욕 동영상'이 대체 뭐길래..
• 성형중 과다출혈 "우리 멤버들은 자연미인"
• 은밀한 비밀(?) 채연 "속옷도 섹시하게…"
• 오! 섹시 핫팬츠·망사… 씨야 '그렇게 야해?'
• 하하 "안혜경과 또 결별? 신경도 안쓴다!"
• "너무도 화끈했던 미녀, 고소영" 추억 고백
• 남친 없다던 여가수 과도한 성관계로 질병?
• >>더 많은 뮤직 관련기사 보기<<

최근 다방면에 걸쳐서 큰 활약을 보이고 있는 9인조 여성그룹 '소녀시대'의 멤버 써니(18·본명 이순규)가 국내 거대 연예 기획사인 SM엔터테인먼트 이수만 이사의 친조카란 사실이 밝혀져 화제를 모으고 있다.

이수만 SM 이사는 이미 잘 알려져 있듯 톱스타 보아, 동방신기 등을 양성해 낸 인물로, 가요계의 '마이다스'로 통하고 있다.

'소녀시대'는 올해 8월 초 싱글 '다시 만난 세계'로 데뷔, 각종 가요 순위 프로그램에서 1위를 차지하는 등 큰 인기를 끌고 있다.

써니는 다른 멤버와 마찬가지로 정식 오디션을 통해 '소녀시대'에 합류했다.

이수만 SM 이사의 형이자 써니의 부친인 이수영씨는 1970년대 후반 배철수와 함께 한국항공대학교 교내 록밴드인 '활주로'의 멤버로 활약했으며, 최근에는 4인조 여성그룹 '가'의 소속사 대표를 역임하기도 했다.

써니의 친언니도 현재 SM엔터테인먼트에서 가수 아유미의 매니저로 근무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 이승철 "나보다 낫네! 나도 소녀시대 왕팬"
▲ 소녀시대 멤버 6명 "수능 포기!" 자율선택
▲ 소녀시대까지… KBS '시트콤 부활' 특명!
▲ [소녀시대 릴레이 인터뷰] ⑧제시카 "꿈 위해선 7년 연습도 달콤했죠"
▲ [소녀시대 릴레이 인터뷰] ⑨티파니 알고보니 '인간 주크박스'

<저작권자 ⓒ 한국아이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아이닷컴 김재범기자 kjb@hankooki.com

입력시간 : 2007/11/30 17:31:26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07/11/30 17:31:22   수정시간 : 2013/04/25 12:01:59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