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브루니, 7월께 새 앨범 발매
사르코지 프랑스 대통령 부인 브루니
둘 사이 살아 담은 곡도



한성숙기자 hansk@

프랑스 퍼스트레이디인 가수 카를라 브루니(39)가 오는 7월 자신의 3번째 앨범을 출반한다.

이번 앨범에는 포크풍의 노래 14곡이 수록되며 대부분은 싱어송라이터인 브루니가 남편인 니콜라 사르코지 대통령을 만나기 전에 만든 것이다.

브루니의 홍보 대행인 베르트랑 드 라비는 현재 레코딩이 끝났고 일부 사운드 보완 작업이 진행되고 있다며 “그가 완벽주의자이기 때문에 다소 시간이 걸리고 있다”고 밝혔다.

신보의 타이틀은 아직 정해지지 않았으며 브루니가 작사 작곡한 곡 외에 미국 가수 봅 딜란의 곡, 프랑스의 유명작가 미셸 우엘벡의 시에 곡을 붙인 노래, 이탈리아 곡 등도 포함시킬 예정이다.

또한 사르코지 대통령과의 사랑을 담고 있는 노래도 수록될 것으로 알려졌다. 수록된 곡 가운데 약물 복용을 다룬 사회 비판적인 <마이 정크(My Junk)> , 사랑의 찬가인 <러브 송> 등은 2년 전에 만들어진 것이라고 드 라비는 설명했다.

브루니의 새 앨범은 7월21일을 프랑스, 영국, 독일 그리고 모국인 이탈리아 등에서 동시에 발매된다.

세계 톱모델로 인기를 누리던 브루니는 30대 중반의 늦은 나이에 가수로 활동 영역을 넓혔다. 2002년 발표된 첫 번째 앨범 <누군가 나에게 얘기했어>는 프랑스에서 120만장, 해외에서는 80만장이 팔리며 밀리언셀러를 기록했다. 당시 기타를 직접 치면서 은은한 멜로디를 부른 브루니는 비평가와 팬 모두에게서 호평을 받았다.

하지만 2007년 초에 출시된 2번째 앨범 <노 프로미시즈(No Promises)>는 8만장 밖에 나가지 않아 브루니를 낙담케 했다. 영어 시에 곡을 붙인 노래를 출시한 탓에 팬들의 외면을 받았다는 지적이 많았다.

지난 2월 초 사르코지 대통령과 웨딩마치를 울리면서 영부인이 된 브루니의 결혼식을 전후한 사르코지 대통령과 지난친 애정행각으로 여론의 반감을 샀다.

하지만 사르코지 대통령을 동반해 영국을 방문한 것을 계기로 패션 왕국 프랑스의 퍼스트레이디답게 세련되고 우아한 매력을 발산했다는 찬사를 받으며 남편을 훨씬 능가하는 인기를 누리고 있다.

▶▶▶ 관련기사 ◀◀◀
☞ 모델출신 영부인 '누드사진' 가격 엄청나네
☞ 영국 방문후 국민들 인기…90%가 "우아하다"
☞ [포토] 헉! 팬티까지 벗어버린 영부인 찰칵!
☞ '침대위의 퍼스트 레이디' 얼마나 야하길래!
☞ 사르코지 대통령, 사생활 관련 새로운 기록 '펑펑'
☞ 사르코지-카를라 브루니 '바람기' 통했다

<저작권자 ⓒ 인터넷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옷벗은 그녀, 남자 '거시기' 더듬으니… •  재혼녀 격분시킨 '노래방 도우미'… 뭔짓?
•  전세계 발칵 뒤집은 누드, 그녀 또 일낸다? •  이렇게 하면 발기력·사정횟수 대폭 증가?
•  '여성용 자위기구' 음란한 것도 아닌데… •  "날 차에 태운 뒤…" 인생 망친女 고백
•  누이와… 여동생과… '오붓한 성관계(?)' •  '은밀한' 러브호텔 대체 어느 정도길래
•  아내에게 다른男 아이 낳으라니… 충격! •  '거시기'까지 보여주며 섹스하자는 여인이…
•  성매매 여성들 요즘 열받은 이유(?) •  '은밀한 곳' 찾는 남성 얼마나 많기에..
•  '티코'에 끌려가는 '페라리'의 굴욕! 푸하~ •  그녀가 성관계 허락했는데… 대체 왜?
•  '젊은 이혼녀' 왜이리 많아지나 했더니… •  눈으로 자위(?) '원조 대딸방' 한번 가보니..
•  '스와핑 파티' 속 기묘한 행각 속에… •  스타급 이혼녀 '은밀한 성생활' 폭로
•  '불륜 오르가즘'에 빠진 유부녀들(?) •  ▶ 더 많은 뉴스화제 관련기사 보기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08/05/21 08:59:18   수정시간 : 2013/04/25 13:22:04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