노홍철 피습자는 27세 정신분열자로 밝혀져



스포츠한국 안진용기자 realyong@sportshankook.co.kr

방송인 노홍철의 피습 사건은 정신 분열 증세를 가진 27세 남성의 소행인 것으로 밝혀졌다.

노홍철은 19일 오후 8시께 서울 강남구 압구정동 자택 앞에서 김모씨(무직)의 피습을 받았다. 김모씨는 현장에서 붙잡혀 경찰에 인도됐다. 조사를 맡은 강남 경찰서측은 "정신 분열 증세가 있는 남자가 위해를 가할 목적으로 노홍철에게 접근했다. 품속에 과도를 품고 노홍철을 기다리다가 노홍철을 발견하자 주먹과 발로 안면과 옆구리 등을 수회 폭행했다"고 경과 보고했다.

김씨는 일본 오사카의 한 생산 공장에서 일을 하다 정신 분열 증세로 지난 3일 귀국 후 부모님과 함께 지내왔다. 김씨는 평소 TV에서 노홍철을 보면 자신의 부모에게 피해를 입히는 사람으로 인식해 왔다고 경찰은 밝혔다. 강남 경찰서측은 "인터넷을 통해 노홍철의 주거지를 확인한 후 길이 20cm의 과도를 준비하고 노홍철을 기다렸다. 과도는 김씨의 품 속에서 발견됐다"고 밝혔다.

노홍철은 피습 직후 서울 신촌의 한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았다. 신속한 대처로 더 큰 사고를 막을 수 있었다. 강남 경찰서 폭력1팀장은 "주민의 신고로 경찰이 출동했다. 가해자의 아버지는 노홍철을 전혀 모른다고 진술했다. 자세한 사항은 추가 조사를 통해 밝혀질 것이다"고 말했다.

☞ 노홍철 피습 김모씨 "우리 부모에 피해 입혔다"

☞ 노홍철, 집앞서 칼 든 20대 괴한에 피습 충격!

☞ '결벽증' 노홍철 그놈의 호기심 때문에?

☞ 써니 "내가 바로 소녀시대의 노홍철"

☞ 술 수면제 발정제… 노홍철 '강간 비법' 소개?

☞ 노홍철 "내가 너무 건방지다고?" 진땀!

<저작권자 ⓒ 한국아이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폭행 유발' 연예인 신상노출 이대로 좋은가  
•  '무차별 길거리 폭행' 노홍철 향후 행보는? •  노홍철 "내일 당장이라도 촬영 나가고 싶다"
•  '무차별 피습' 노홍철 두려움 가득 패닉상태! •  '피습' 노홍철, 김용만-유재석 도움에 "휴~"
•  노홍철 피습 김모씨 "우리 부모에 피해 입혔다" •  노홍철, 집앞서 칼 든 20대 괴한에 피습 충격!


•  노홍철, 집앞서 칼 든 20대 괴한에 피습 충격! •  정시아 2년전 돈 2억 때문에 '잠적'했던 그녀가..
•  충격! 심현섭 뺨 때린 女후배 정주리 사연은? •  연기력 논란 여배우 또 캐스팅… 다른 '재주'로?
•  이휘향 '올누드' 고의 가슴노출 후 변명(?) •  '여전한 의혹' 故 정다빈 남친 요즘 뭐하나 보니..
•  감히 '무한도전 ' 욕하지마!… 분노 이유는? •  '재산탕진 빚더미' 백재현 "죽으려고…" 고백
•  여배우 성관계·누드 사진유출 후 반성도 없이.. •  이지아도 '자자극 소동' 대체 무슨짓 했길래..
•  '3차례 간통' 옥소리 "내가 왜?" 적반하장? •  송일국 '깡패 손자라서 여자에 주먹질(?)'
•  몸팔러 왔나… 술집 출신 '미수다'걸 누구? •  장나라 낙태만 무려 9번? 할말 잃고 충격!
•  곽현화 '고의적 유두 노출' 과연 있을수가.. •  남친 없다던 여가수 과도한 성관계로 질병?


•  충격! 심현섭 뺨 때린 女후배 정주리 사연은? •  '유두 노출' 곽현화 이번엔 대놓고 벗어 버렸다!
•  박준형-정종철 'KBS 떠나 MBC로!' 잡음 없나? •  이수근 '띠동갑' 여대생 예비신부는 임신중!
•  장경희 "형은이 죽음 말할 자신 없다" 눈물 •  김구라 "이제는 구라 세상" 오! 잘나가네~
•  이선진·김경식 등 세 쌍 동시에 '행복 웨딩' •  공익근무 개그맨 홍인규 "나 아빠 된다"
•  교통사고 김원효 병원 대신 경찰서행! 왜? •  코디 성폭행·촬영 개그맨 "연인관계였는데"
•  '웃찾사' 정현수, 열성팬 회사원과 결혼 •  그동안 거짓말(?) 유상무-김지민 열애고백
•  '첫경험' 정형돈 "돼지라서 참 쉬웠어요" •  정준하 "박명수 견제 너무 끔찍해" 하소연
•  또 정극 도전 김준호 "꿈은 한국의 주성치" •  너무 예뻐진 김미려 "성형은 했지만.." 호소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08/02/20 03:06:10   수정시간 : 2020/02/07 19:07:38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