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김하늘 "막장 톱스타, 실제 모습 아니에요"
SBS 드라마 '온에어'서 송윤아, 박용하, 이범수와 주연 맡아


한국아이닷컴 모신정 기자 msj@hankooki.com
사진=이혜영 기자

"굉장히 매력 있고 탐나는 역할이었어요."

배우 김하늘(30)이 기세가 하늘을 찌르는 톱스타 역에 도전한다.

SBS 새 수목드라마 '온에어'(극본 김은숙, 연출 신우철)에서 톱 여배우 오승아 역을 맡은 것.

김하늘은 19일 오후 서울 목동 SBS에서 열린 드라마의 제작발표회에서 "저도 배우라 같은 직업의 역할을 선택하는 게 쉽지는 않았다. 하지만 오승아는 워낙 매력적이고 탐나는 역할이었다"며 출연 배경을 전했다.

연기력은 떨어지지만 배우로서 최고의 대접을 받고 성격도 안하무인인 오승아 역할에 대해 "승아는 기존의 내 모습과 많이 다르다. 보통 배우들이 평소 아프거나 컨디션이 좋지 않아도 잘 표현을 못하지만 승아는 싫은 것은 싫다고 바로 말하는 캐릭터다. 승아를 통해 대리만족이 될 때도 있다"고 말했다.

'파리의 연인'과 '프라하의 연인'의 콤비인 김은숙 작가와 신우철 PD가 손을 잡은 '온 에어'는 방송국을 배경으로 한 편의 드라마가 만들어지는 과정과 성공, 실패를 다룬다. 극중 네티즌들로부터 '막장 싸가지'라는 악플을 받는 톱스타 오승아(김하늘)과 인기 작가 서영은(송윤아), 매니저 장기준(이범수), 입봉을 노리는 PD 이경민(박용하) 등이 이야기를 이끌어 나간다.

김하늘은 이미 촬영된 1회 방송에서 승아가 연기대상 수상을 거부하고 PD의 뺨을 때리는 등 강한 캐릭터로 표현된 것에 대해 "승아가 현실의 배우들은 할 수 없는 행동들도 많이 한다. 혹 수상식 장면의 강한 모습에 대해 '김하늘도 저러는 거 아냐'라는 오해도 받을 것 같다. 하지만 후반으로 갈수록 승아가 그럴 수밖에 없었던 이유들이 나올 것이다. 또 승아가 매니저인 장기준을 만나며 밝고 생기 있는 인물로 변해가기 때문에 크게 우려하지 않는다"고 말했다.

한편 김하늘은 최근 영화에서 호흡을 맞춘 윤계상이 MBC 새 수목드라마에서 주연을 맡아 선의의 경쟁을 펼치는 것에 대해 "서로 자신이 맡은 드라마가 이길 거라고 농담 삼아 말하곤 한다. 솔직히 우리 드라마가 시청률이 더 잘나올 것 같다"며 자신감을 표했다.

'온 에어'는 '불한당' 후속으로 다음달 5일 첫 방송된다.

☞ [화보] 김하늘 사진속의 매력 한눈에!

☞ 김하늘 '민소매+가슴라인' 여신의 자태!

☞ 김하늘 '막장 싸가지' 악플 받는 이유 알고보니..

☞ 김하늘 '거액 손실' 대부업CF 중도하차! 왜?

☞ 오! 김하늘도 섹시해~ 숨겨온 속살노출

☞ 김옥빈=된장녀·조안=성형·김하늘=대두?

<저작권자 ⓒ 한국아이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김하늘 '민소매+가슴라인' 여신의 자태! •  김하늘 '막장 싸가지' 악플 받는 이유는..
•  김하늘 '와우~ 수천만원대 드레스' 몸매 자랑 •  김하늘 오~ 몸의 굴곡이… 섹시미 발산!
•  김희선 '10년지기' 송윤아 위해 첫 나들이 •  김하늘 "너무 들이대는 대만팬 부담됐지만.."
•  김하늘 '천진난만 7살-도도한 25살' 1인2역(?) •  주몽의 '오이' 여호민 드라마 촬영감독 변신
•  아나운서들 드라마도 점령! 너무 잘나가~ •  이효리, 전도연 이어 '톱스타 카메오' 깜짝!
•  김하늘 "동기생 여배우 죽음, 아~ 안타까워" •  "어! 이범수 맞아?" 근육질 조각몸매 과시
•  김하늘 "으~ 옛 남자들이…" 얄궂은 운명 •  [포토] 송윤아 '어깨선 드러낸 여신의 미소'
•  송윤아-김하늘 '연예계 뒷담화' 까발린다 •  김희선-송윤아 '앗! 화장실 갈때도…' 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08/02/19 19:26:16   수정시간 : 2013/04/25 12:14:49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