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이경규. '복수혈전 2' 찍는다
이경규 '라인업' 코너서 진행… 극장 개봉 목표로 제작 추진


스포츠한국 문미영기자 mymoon@sportshankook.co.kr

방송인 이경규가 16년 묵은 영화감독의 한(恨)을 풀었다.

이경규는 27일 경기도 고양시 일산의 한 극장에서 영화 <복수혈전 2> 제작을 위한 첫 삽을 떴다. 그 무대는 SBS 예능 프로그램 <라인업>(연출 박상혁)을 통해서다. <라인업>의 출연진인 이경규는 신정환과 함께 '영화 만들기' 코너를 한달 동안 진행한다. 이경규는 이 코너를 기회로 1992년 개봉된 영화 <복수혈전>의 속편 <복수혈전 2>를 제작하기로 했다.

이경규는 "<복수혈전 2>를 꼭 만들고 싶었다. <라인업>을 통해 묵은 한을 풀게 됐다"며 즐거움을 감추지 못했다. 박상혁 PD는 "비록 예능 프로그램에서 제작하는 단편 영화지만 극장 개봉을 목표로 하고 있다. 한정된 예산이지만 이경규가 자신의 영화제작사를 통해 규모 있는 영화를 만들 계획이다"고 말했다.

이경규는 1992년 영화 <복수혈전>을 제작하며 영화감독의 이력을 추가했다. 하지만 이경규는 영화 <복수혈전>이 흥행에 실패하는 바람에 이 작품이 이경규를 놀리는 주요 소재로 이용될 정도였다. 이경규는 이번에 제작할 <복수혈전 2>를 통해 그간의 설움을 씻어낼 계획이다.

☞ 눈치 100단 '몰카 황제' 이경규가 당했다

☞ 태안 다시 찾은 이경규 "아~ 발걸음이 안 떨어져"

☞ '이경규 몰카' 알고보니 짜고 치는 고스톱?

☞ 이경규 "대박? 본전! 3번째 영화 곧 들어가"

☞ 불안 초조 이경규 '연일 술냄새'… 왜?

☞ 이경규 "영화 투자금 비밀! 아내가 알면…"

<저작권자 ⓒ 한국아이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오직! 현영만을 위하여… 아니 이런것도? •  이경규 '복수혈전2' 첫삽… 설움 씻을까
•  홍진경 "날 성추행한 X는 놀랍게도…" 고백 •  누드촬영 추성훈의 연상 日애인 '오~ 핫!핫!핫!'
•  '언니보다 예쁜' 최정원 여동생 공중파도 장악 •  현영 '벗으면 백지수표' 거액누드 유혹에 그만..
•  "아들 조승우 세살때 헤어져 딱 1번 만나" 눈물 •  '무한도전' 또 경고… 대체 뭔짓 했길래?
•  장윤정 "어머나! 지상렬과 입맞춤 두렵지만.." •  머리카락 '싹뚝' 박정아, 연예인에 차여서?
•  박명수 "아~ 힘들게 오른 자린데…ㅠ.ㅠ" •  정시아 2년전 돈 2억 때문에 '잠적'했던 그녀가..
•  '미수다' 루베이다 충격적 과거 모습 들통(?) •  김제동 징크스(?) '입맞춤' 女 MC들 왜이러나!
•  '재산탕진 빚더미' 백재현 "죽으려고…" 고백 •  이번엔 '성기' 노출사고? 으~ 미녀들이 점점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08/02/29 07:26:08   수정시간 : 2013/04/25 11:47:54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