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잠적 나훈아의 연인, 여배우들 그렇게 많아?
나훈아 잠적에 여배우들 때아닌 구설 '곤혹'

관련기사

• 투병·야쿠자·염문… '나훈아 루머' 다 밝힌다
• 나훈아 "루머 퍼뜨린 자는.." 마침내 입열다!
• '나훈아 루머' 검찰수사 종료! 그 이유는?
• 성기 접합수술? 발기 등 기능에 무리없나
• "나훈아, 야쿠자 연관 가능성 때문에 수사"
• '잠적' 나훈아 연초 입국 국내체류 걸렸다!

• '나훈아와 연인관계' 여배우들 그렇게 많아?
• '김혜수-나훈아-야쿠자 루머' 아니땐 굴뚝(?)
• 나훈아 잠적 관련 '가슴 큰 여자'는 김혜수?
• 와병·이혼… 나훈아 찾아 부산까지 가보니..
• 이혼·재혼…잠적 나훈아 '아무것도 몰라?'
• 나훈아 '잠적·침묵' 행보 재혼발표 수순?

• 교통사고 김원효 병원 대신 경찰서행! 왜?
• 성전환 이시연 첫 '노출' 볼륨·몸짓 찰칵!
• 김형은 사망원인? 심진화 폭로! 장경희 침묵!
• 코디 성폭행·촬영 개그맨 "연인관계였는데"
• 나훈아 "루머 퍼뜨린 자는.." 마침내 입열다!
• 주다인 "주식·사기로 7억5천 날려" 고백
• 중도하차! 김지수 건강 얼마나 안좋기에..

• '3차례 간통' 옥소리 결국 기소… 죗값은?
• 고소영 100억대 강남빌딩 때문에 돈날렸다?
• 송일국 결혼… '태안봉사'가 조작? 무섭네~
• 곽현화 '고의적 유두 노출' 과연 있을수가..
• '팬티까지… 훌렁' 20대女 알고보니 상습범
• 남친 없다던 여가수 과도한 성관계로 질병?
• 여모델 임신시킨 후 버린 탤런트는 누구?

나훈아의 침묵이 도화선이 된 셈인가.

몇몇 여자 스타들이 나훈아의 잠적으로 때 아닌 구설에 올라 곤혹을 치루고 있다. 나훈아 잠적의 배경으로 거론된 배우 김혜수의 소속사인 싸이더스HQ측이 악성 루머에 불쾌감을 감추지 못하고 적극 해명하고 나섰다.

싸이더스HQ측은 17일 오전 보도자료를 통해 "너무나 터무니 없는 얘기라 대응할 생각도 하지 않았다. 개인에게 큰 상처가 되고 아픔이 되는지 겪어보지 못하면 알 수 없을 것이다"며 공식 부인했다.

김혜수는 일본 야쿠자 보스급의 애인으로 나훈아와 삼각관계에 빠졌고, 결국 야쿠자가 나훈아에게 폭행을 가했다는 소문으로 한동안 시달렸다.

나훈아와 관련된 소문으로 속타는 이들은 비단 김혜수 뿐이 아니다. 배우 김선아는 지인의 부탁으로 한 행사장에 참석했다가 때 아닌 질문에 황급히 자리를 떠야만 했다.

김선아는 최근 한 행사장에 참석했다가 '나훈아와 소문이 사실이냐. 들은 적 있느냐'는 질문을 받고 자리를 박차고 나가 버렸다.

김선아는 당시 돌발적으로 터진 취재진의 질문에 상당히 불쾌한 표정을 감추지 않고 모든 일정을 취소하고 발길을 돌려야 했다. 순간적으로 벌어진 김선아의 퇴장에 행사 관계자들은 상당히 당혹스러워 했다.

김선아가 그 자리에서 '나훈아와 아무런 관계가 없다'고 밝혔다면 김혜수에 앞선 용기 있는 해명의 주인공이 될 뻔했다. 연예 관계자들 대부분은 김선아 역시 나훈아와 아무 관계가 없는 데도 그가 거론된 이유에 대해 의아해하고 있다.

방송인의 전 부인 A 역시 나훈아와 관련된 소문에서 자유롭지 못하다. A는 나훈아 잠적 초반 함께 잠적한 당사자로 지목돼 오랜 기간 동안 인터넷 검색 순위 상위권에 올랐었다. 자의와 상관없이 나훈아의 연인으로 지목돼 구설수에 오른 탓이다

2008년 새해에도 나훈아와 관련된 소문은 그칠 줄 모르고 위력을 발휘하고 있다. 몇몇 여자 스타들의 애꿎은 피해를 막기 위해서라도 나훈아가 하루빨리 모습을 드러내야할 시점이다.

☞ '김혜수-나훈아-야쿠자 루머' 아니땐 굴뚝?
☞ 와병·이혼… 나훈아 찾아 부산까지 가보니..
☞ 이혼·재혼…잠적 나훈아 '아무것도 몰라?'
☞ 나훈아 극비입국… 행보 여전히 '미궁'
☞ 나훈아 '잠적·침묵' 행보 재혼발표 수순?

<저작권자 ⓒ 한국아이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스포츠한국 김성한기자 wing@sportshankook.co.kr

입력시간 : 2008/01/17 20:59:22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08/01/17 20:59:19   수정시간 : 2020/02/07 19:06:54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