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가수 김정민 "아내 루미코 둘째 임신"


관련기사

• 김정은-이서진 결혼? 日언론도 관심집중!
• 김정민 "루미코 벌써 둘째 임신… 비결은.."
• 최진실-윤유선 "우리 학부모 동창됐어요"
• 주현미 "조용필과 다니다.." 러브스토리 고백
• 새신랑 조영구 당당한 속도위반(?) 사실은..
• '부부급 애정행각' 김재우-백보람 뭔짓?
• 이선희 극비입국! 장관급 인사 결혼식 참석?

• '맛깔조연' 이한위, 17세 연하와 3월 결혼
• 송일국 예비신부 알고보니 잘나가던 '퀸카'
• '자궁수술' 노현정 이마도 찢어졌네! 혹시..
• 재혼 김한석 "결혼식 안하려 했는데" 고백
• '웃찾사' 정현수, 열성팬 회사원과 결혼
• 장혁, 연상의 실제연인 알고보니 임신중!
• 심은하, 남편 '정치인 만들기' 직접 나선다!

가수 김정민(38)이 아내의 둘째 임신 사실을 공개하며 함박 웃음을 지었다.

김정민은 최근 MBC 드라마넷 <삼색녀 토크쇼> 녹화에서 "아내 루미코가 둘째를 임신한 지 4개월째"라고 깜짝 공개했다.

김정민은 2006년 10월 일본인 가수 타니 루미코(29)와 결혼했고, 8개월 뒤인 지난해 6월 아들 태양이를 얻었다.

김정민은 "임신 비결을 공개해 달라"는 새댁 정선희의 질문에 "모닝 키스가 임신으로 이어지는 지름길"이라고 답해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

김정민은 이날 일본인 아내와 살면서 겪은 에피소드도 전했다.

김정민은 "아내가 태양이를 낳고 산후조리를 할 때였다. 매일매일 똑같은 것만 먹기 싫다고 투정을 부리며 눈물을 흘려 난감했던 경험이 있다"면서 "매일 새로운 음식을 해먹는 일본과 밑반찬을 기준으로 식사를 하는 한국과의 문화적 차이에서 벌어진 해프닝이었다"고 말했다.

결혼 2년차에 접어든 김정민 부부의 한·일 러브스토리는 다음달 1일 오전 11시 25분 방송된다.

☞ DK가 김정민이라니… 시청자 "실망이야"

☞ 김정민 "아~ 아버지" 눈물로 임종 지켜

☞ 새신랑 김정민 "하늘이 내려준 신부"

☞ 김정민, 달콤한 허니문에 웬 '불청객'?

☞ 가수 김정민 월담…도둑으로 몰릴뻔

<저작권자 ⓒ 한국아이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아이닷컴 김재범기자 kjb@hankooki.com

입력시간 : 2008/01/30 15:31:51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08/01/30 15:31:51   수정시간 : 2020/02/07 19:07:13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