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손흥민 ⓒ대한축구협회
[스포츠한국 노진주 기자] 한국 축구대표팀의 이란전 선발 라인업이 공개됐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대표팀은 12일(한국 시간) 오후 10시 30분 이란 테헤란 아자디 스타디움에서 이란과 2022 FIFA(국제축구연맹) 카타르 월드컵 아시아 최종예선 A조 4차전 원정 경기를 펼친다.

A조에는 한국(FIFA랭킹 36위), 이란(22위), 아랍에미리트(UAE·68위), 이라크(70위), 시리아(80위), 레바논(98위)이 속해 있다.

홈앤드어웨이 방식으로 10경기가 치러지는 최종예선에서 월드컵 본선 직행 티켓은 조 1,2위에만 주어진다. 각 조 3위 팀끼리는 플레이오프를 치른 뒤 대륙별 플레이오프를 거쳐 본선행 진출 여부가 가려진다.

한국은 2승 1무(승점 7점)로 3연승을 거둔 이란(승점 9점)에 이어 조 2위다. 3위는 UAE(2무1패, 승점 2)다. 이란 원정에서 승리한다면 조 1위로 올라선다. 선두 수성과 탈환이 갈리는 이날 한 판이다.

쉽지 않은 경기가 될 전망이다. 한국은 결전지인 이란 테헤란에서 1승을 거둔 역사가 없다. 1974년도에 처음으로 테헤란에서 원정경기를 펼쳤는데, 47년간 전적은 2무5패다. 지옥의 원정길이라 불리는 이유다.

이날 벤투 감독은 김승규(골키퍼), 이용, 김민재, 정우영, 황인범, 손흥민, 이재성, 황희찬, 홍철, 황의조, 김영권을 선발로 내세운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10/12 21:33:04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