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AFPBBNews = News1
[스포츠한국 윤승재 기자] 토트넘 홋스퍼가 손흥민의 리그 9호골을 앞세워 1-0으로 앞선채 전반전을 마쳤다.

토트넘은 22일 오전(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맨시티와 2020-2021시즌 EPL 9라운드 경기를 치르고 있다. 전반전이 끝난 현재, 토트넘이 1-0으로 앞서고 있다.

맨시티는 전반 초반부터 점유율을 높게 가져가며 토트넘을 위협했다. 토트넘은 다소 라인을 내린 채 수비에 집중했고 역습을 노렸다.

균형은 전반 4분 30초 경에 깨졌다. 주인공은 EPL 득점 선두(8골) 손흥민이었다. 중원에서 공을 주고 받던 은돔벨레가 수비 라인을 무너뜨리고 침투 중인 손흥민을 발견해 전방 로빙패스를 건넸고, 이를 이어 받은 손흥민이 간결한 드리블 후 왼발 슈팅으로 이어가 맨시티 골망을 갈랐다.

이로써 손흥민은 리그 9호골을 성공, 제이미 바디(레스터)와 모하메드 살라(리버풀) 등을 제치고 EPL 득점 단독 선두 자리를 탈환했다.

이후 양상도 점유율의 맨시티, 역습의 토트넘으로 흘러갔다. 전반 14분에는 손흥민이 맨시티 박스 오른쪽으로 침투, 가운데의 케인에게 연결해 골망을 갈랐으나 케인이 오프사이드 판정을 받으며 무산됐다.

맨시티도 토트넘 골망을 갈랐다. 전반 28분 박스 내 제주스가 크로스를 받아 후방의 라포르트에게 연결, 라포르트가 강한 왼발 슈팅으로 이어가 토트넘 골문을 흔들었다. 하지만 VAR 판독에서 크로스를 받은 제주스가 핸드볼 파울을 범한 것이 밝혀져 취소됐다.

이후 양 팀은 치열한 중원 싸움으로 경기를 이끌어갔으나 소득은 없었다. 결국 전반전은 1-0 토트넘이 앞선 채 마무리됐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11/22 03:18:50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