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스포츠한국 조성진 기자] 프랑스 럭셔리 퍼퓸 브랜드 메종 프란시스 커정(Maison Francis Kurkdjian)에서 기존의 향들 중 7가지를 200ml 사이즈로 추가 출시한다.

메종 프란시스 커정 아쿠아 유니버셜과 아쿠아 비떼, 아쿠아 셀레스티아까지, 아쿠아 컬렉션은 200ml로 이미 만나볼 수 있던 라인이며, 여기에 추가적으로 7가지 향이 추가되었다.

기존 라인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커플 향수 아미리스, 플루리엘 컬렉션의 남녀 향수 모두를 200ml로 만나볼 수 있으며, 파리의 낮과 밤을 담아낸 쁘띠 마땅, 그랑 수와 컬렉션, 베스트 향수 아 라 로즈도 이번부터 200ml의 사이즈로 접할 수 있다.

메종 프란시스 커정의 조향사 프란시스 커정은 브랜드의 상징적인 7가지 향들을 무한하게 즐길 수 있도록 이번 컬렉션을 론칭했다.

새롭게 선보이는 오버 사이즈드 컬렉션은 21일부터 갤러리아 압구정점, 신세계백화점 강남점, 현대백화점 본점, 롯데백화점 본점 등과 온라인 몰에서 만나볼 수 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07/17 17:12:01
AD

오늘의 핫이슈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