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요네즈 켄시 [사진제공=소니뮤직]
▶ 요네즈 켄시, 日 대표 싱어송라이터
▶ 유튜브 558만 명 구독, 日 아티스트 중 최고
▶ 5집 ‘STRAY SHEEP’ 150만 장 판매고
▶ 고레에다 히로카즈는 ‘71회 칸 황금종려상’ 거장
▶ 코로나 시대 사람들에 대한 따뜻한 긍정 담아



[스포츠한국 조성진 기자] 일본을 대표하는 밀리언셀러 싱어송라이터 요네즈 켄시(29)가 최근 유튜브를 통해 ‘Canary’의 뮤직비디오를 공개했다.

‘Canary’ 뮤직비디오는 제71회 칸 영화제 황금종려상에 빛나는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이 연출했다.

‘Canary’는 고레에다 히로카즈 감독이 4년 만에 연출한 뮤비이자, 요네즈 켄시와는 처음으로 호흡을 맞춘 작품이다.

요네즈 켄시는 일상이 전복된 현 코로나 시국에 제작한 앨범 [STRAY SHEEP]의 마지막 곡인 ‘Canary’를 통해 현재를 살아가는 우리를 따뜻하게 긍정한다. 고레에다 히로카즈는 이러한 요네즈 켄시의 세계관을 작품에 담아냈다.

  • 고레에다 히로카즈 [사진제공=소니뮤직]
뮤직비디오엔 ‘바닷마을 다이어리’, ‘세 번째 살인’, ‘어느 가족’에서 열연한 마키타 아쥬, 댄서이자 배우로 이름을 알린 타나카 민이 캐스팅됐다.

작품은 각기 다른 장소의 세 커플의 시선들로 구성된 시각적 콜라주로, 마치 단편영화와 같은 인상을 풍긴다.

요네즈 켄지는 ‘Canary’ 기금을 통해 [STRAY SHEEP]의 수익금 일부를 코로나19로 어려움에 처한 사람들에게 기부하겠다고 밝혔다.

요네즈 켄시 5집 [STRAY SHEEP]의 수록곡 ‘감전’ 뮤직비디오가 지난 14일 유튜브 조회수 1억 회를 돌파했다. 이는 뮤직비디오 공개 후 127일 만에 이뤄낸 성과이자, 그의 14번째 1억 뷰 기록이다.

‘감전’은 아야노 고와 호시노 겐이 주연 노다 아키코 극본의 TBS 금요 드라마 ‘MIU404’의 주제가로 쓰였다. ‘감전’은 일본의 ‘드라마 아카데미 어워드’ 최우수 드라마 음악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요네즈 켄시의 또다른 곡 ‘Lemon’의 뮤직비디오는 약 6억회 이상의 조회수를 기록했다. 그의 공식 유튜브 채널에 포스팅된 ‘Lemon’, ‘Eine Kleine’, ‘LOSER’, ‘Peace Sign’, ‘잿빛과 푸름’ 등 14곡이 1억회 이상의 조회수를 기록했다.

요네즈 켄시는 약 558만 명의 유튜브 구독자를 보유하고 있으며 이는 일본 아티스트 중에서도 가장 높은 수치다. 그의 유튜브 채널 전체 조회수는 일찍이 32억 회를 넘어섰으며 이 기록은 여전히 갱신 중이다.

‘감전’을 포함한 그의 다섯 번째 앨범 [STRAY SHEEP]는 일본 헤이세이 시대에 태어난 아티스트론 최초로 150만 장 판매고를 돌파했다. 요네즈 켄시는 3억 5천만 명 이상의 유저를 보유한 게임 ‘FORTNITE’에서 가상 콘서트를 펼치기도 했고 그가 유니클로와 협업한 티셔츠는 전 세계 매장에서 판매됐다. 또한 글로벌 셀러브리티들과 함께 럭셔리 브랜드 ‘지방시’의 SS21 컬렉션 룩북에 오르기도 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11/20 11:46:59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