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손예진·김하늘… '솔직파' 전향
청순미 벗고 대중 곁으로


스포츠한국 문미영기자 mymoon@sportshankook.co.kr

▲스포트라이트 '손예진'

▲온에어 '김하늘'
여배우, 솔직 발랄을 꿈꾸다.

MBC <스포트라이트>의 손예진, SBS <온에어>의 김하늘, <사랑해>의 서지혜, <애자언니 민자>의 소이현 등 대한민국을 대표했던 '청순파' 여배우들이 '솔직파'로 전향했다.

영화 <외출> <내 머리 속의 지우개> 등을 통해 두 눈에 그렁그렁 고인 눈물로 대한민국 남성들의 가슴을 쥐어짰던 손예진은 일주일씩 머리카락도 감지 않는 열혈 기자로 나섰다. 가녀린 외모로 청순 가련의 대표 여배우였던 김하늘은 <온에어>에서 솔직하고 당당한 오승아로 변신했다.

서지혜 역시 <사랑해>를 통해 유순하고 여린 이미지에서 혼전임신까지 감행하는 대책 없는 아가씨가 됐다. 도도한 아가씨 소이현은 덤벙거리는 커피사업가 아가씨로 변했다.

이들 여배우들의 변신 이유는 무엇일까? 한 드라마 제작 관계자는 "여배우들의 변신은 대중과의 거리를 좁히기 위해서 필요한 과정이다. 예전과 달리 환상적인 이미지로는 더 이상 팬들의 마음을 사로잡지 못한다. 보다 솔직하고 현실성 있는 모습에 시청자들이 좋은 반응을 보이고 있다"고 설명했다.

그렇다면 이들은 어떤 의도를 갖고 있었을까? "오승아의 솔직함은 배우고 싶은 모습이고 나 모습과도 일부분 닮아있다. 정말 재미있게 연기하고 있다."(김하늘) "만들어진 모습이 아닌 내 자연스러운 모습을 보여주고 싶다."(서지혜) "김선아 선배처럼 캐릭터가 있고 재미있고 편안한 배우로 다가서고 싶다."(소이현)

김하늘 서지혜 소이현 등 배우들이 밝히는 변신에 대한 소감은 한결같이 시원하다. 이들의 새로운 시도에 대한 시청자들의 반응도 뜨겁다. 시청자들은 청순파 여배우들의 이미지 변신에 호기심을 나타내며 뜨거운 응원을 보내주고 있다.

<저작권자 ⓒ 인터넷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손예진 알고보니 연예인 친구가 없다! 왜? •  너무 후줄근한… '쌩얼' 손예진의 굴욕
•  '떡치기'까지… 손예진 '섹스'를 말하다 •  손예진 베드신도 베테랑답게! 노출 수위는?
•  손예진 '막강 라이벌' 조윤희가 누구길래? •  진구, 선배 손예진과 맞먹으려다 '당했다'
•  김하늘 "배우 이전에 여자! 일보다 결혼!" •  김하늘 "원래 꿈? 지금쯤 은행 대리의 아내"
•  김하늘 "너무 매력적인 오승아 왜 욕먹나" •  '까칠까칠' 오승아, 김하늘과 너무 닮았다(?)
•  정준호 "너 안하무인!" 김하늘 "선배 앞가림이나" •  회당 수천만원? 김하늘 '몸값' 과연 얼마나…
•  김하늘 "물세례 한예원 촬영후 흘린 눈물에.." •  김하늘 '가슴라인 훌렁~' 오! 대담한 자태
•  알고보니 술꾼! 소이현 "반주로만 소주 1병반" •  '소이현과 결별 후유증' 고유진 돌아온다
•  서지혜 진짜 모습은… "앗! 속고 있었네" •  '섬처녀' 서지혜, 신데렐라 된다! 경사났네~
•  [포토] 서지혜·조미령·박혜영 '쇄골라인' 대결(?) •  서지혜 "끝까지 책임" 당당한 혼전임신!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08/05/13 07:23:34   수정시간 : 2013/04/25 12:15:40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