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솔비 단추 때문에 울었다… "가슴 노출이요?"


관련기사

• [포토] 솔비… 엉뚱녀의 풍성한 자태
• 속살노출 솔비 가슴성형? 그렇게 커 보이나..
• 솔비 '섹시 비키니 속살' 첫 공개! 잘봐~
• 솔비 "나, 독서광 맞는데…" 안 믿어줘 답답
• 솔비 "톱가수와 열애… 으~ 아픔만" 고백

• "개XX야" 욕설방송 김구라 징계 없다? 뭐야!
• 합의 의사 이찬 진심어린 반성! 이제서야?
• 옥소리-최진실·오현경-백지영 '같은 사주?'
• '고의로 가슴노출(?)' 솔비 단추 때문에 울다
• 호화 외제차·아파트 제공받고 뜨더니 배신!
• 이의정 "16억 빚·결혼하려던 남자가…" 고백
• 혼음·9시간 섹스…서갑숙 "아~" 첫 심경고백

• 돌연 부친상 류시원 '슬픔 얼마나 컸으면..'
• 청담동 B모텔 '하룻밤' 즐기는 스타 집합소
• '유산·숨겨둔 아이' 소문 섹시스타 사실은..
• '가슴에 거시기까지…' 여가수 성추행 고백
• 박지윤 아나, 사표 제출했었다! 대체 왜?
• "악! 내 가슴" 장진영 탱고춤 추다 '악몽'
• 임신 여배우 무리한 누드 촬영 '헉! 하혈'

혼성 보컬그룹 타이푼의 멤버 솔비(23)가 일명 '솔비 단추' 사건으로 곤욕을 치른 경험을 공개했다.

솔비는 19일 MBC 드라마넷 <삼색녀 토크쇼>에 출연해 "'솔비 단추'로 한때 네티즌 사이에서 큰 화제를 모은 적이 있다"고 말했다.

그는 방송에서 "지난 4일 모 방송사의 가요 프로그램에서 노래를 부르던 중 갑자기 단추가 풀어져 가슴이 드러날 뻔한 사고가 있었다"고 말했다. 이 사고로 당시 방송 직후 여러 포탈사이트에서 '솔비 단추'가 검색어 1위에 올랐다는 것. 솔비는 "다행히 당시 프로그램이 녹화 방송이라 큰 불상사는 없었다"고 덧붙였다.

그는 "재촬영이 가능했지만 제작진이 검토한 결과 노출된 부분이 없다며 녹화분을 그대로 방송하기로 결정했다"고 말했다.

문제는 일부 네티즌이 방송된 장면의 일부를 캡처해 포털사이트에 올리면서 시작됐다.

솔비는 "방송을 본 일부 네티즌이 한동안 '일부러 노출했다' '고의성이 다분한 노출이다' '노출 사고로 관심을 끌려 한다' 등의 악플을 달며 비난을 가해 가슴이 아팠다"면서 "당시 사고는 절대 고의가 아니었다"고 억울한 심정을 토로했다. 그는 "최근에는 일부 팬들이 타이푼의 신곡을 '단추'로 착각한다"며 거듭 억울한 심정을 드러냈다.

한편 이날 솔비와 함께 방송에 출연한 탤런트 김진은 동갑내기 여성 톱스타와 교제 중이라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저작권자 ⓒ 한국아이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아이닷컴 김재범기자 kjb@hankooki.com

입력시간 : 2007/10/19 11:04:36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07/10/19 11:04:33   수정시간 : 2013/04/25 12:13:43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