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넥센 제공
[스포츠한국 전영민 기자] 넥센이 17일 고척 스카이돔에서 열리는 KIA와의 주중 3연전 마지막 경기에서 배우 안형섭과 유선호를 시구·시타자로 초청했다.

이날 시구자로 초청된 안형섭은 “경기 개시를 알리는 시구 행사에 초대해 주셔서 감사드리고, 개인적으로 영광이다. 멋진 시구를 선보이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시타자로 나서는 유선호도 ”평소 야구를 좋아하는데 이런 자리에 설 수 있게 돼 너무 영광이다. 시타 기회를 주셔서 감사드린다“고 밝혔다.

한편 이날 경기 시작에 앞서 오후 4시 30분부터는 보행광장에 마련된 행사 부스에서 타투스티커와 포춘 쿠키를 나눠주는 이벤트가 개최된다. 또한 경기 중 이닝이벤트를 통해 ’딸기가좋아 키즈카페 VIP초대권‘, ’추리 천재 엉덩이 탐정 세트‘ 등을 경품으로 제공할 예정이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5/16 15:45:57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