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이혜영 기자 lhy@hankooki.com
[스포츠한국 김성태 기자]넥센이 16일 고척 스카이돔에서 열리는 KIA와의 홈 경경기에서 배윤경을 시구자로 선정했다.

16일 고척돔 마운드에 오르는 배윤경은 "시구의 기회를 주신 넥센에 감사드린다. 첫 시구라 많이 떨리고 긴장되지만 멋진 모습 보여 드릴 수 있도록 열심히 연습하겠다. 넥센의 건승을 기원한다"고 소감을 전했다.

채널A 예능프로그램 ‘하트시그널 시즌1’에 출연하며 주목 받은 배우 배윤경은 KBS1 드라마‘조선미인별전’, KBS2 드라마‘우리가 만난 기적’, 스튜디오 온스타일에서 제작한 웹드라마‘자취, 방’ 등에 출연하며 본격적인 연기 행보를 걷고 있으며 최근에는 뷰티프로그램 MC로 활약 중이다.

한편 넥센은 16일 '플레이어 데이'를 맞이해 오후 5시부터 15분 간 A게이트 앞 내부 복도에서 김지수, 김민성, 김규민 선수의 사인회를 진행한다. 사인회 참가자는 홈페이지 사전 신청에 당첨된 40명에 한정한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5/15 14:39:31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