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두산 베어스 제공.
[스포츠한국 이재현 기자]두산은 18일 오후 잠실구장에서 펼쳐진 삼성과의 홈경기에서 '대화제약' 스폰서 데이를 진행했다.

대화제약은 생명존중의 철학과 환경을 생각하는 자연친화적 기업, 제약기술과 창약정신을 바탕으로 한 의약품 제조 기업이다.

두산은 대화제약과 선수단에 국내 최초 붙이는 파스인 록소프로펜 록소나 제품을 연간 무상으로 지원받는 협약식도 가졌다.

두산은 이날 잠실야구장 내, 외부에 '대화제약' 현수막을 설치하고, 전광판 영상 광고 표출 등을 통해 '대화제약'을 홍보했다. 야구장을 찾은 '대화제약' 임직원들 대상으로 단체 응원 행사도 함께 실시했다.

경기 전에는 대화제약 전속모델인 탤런트 엄현경이 마운드에 올라 승리기원시구를 진행했다.

이전1page2page다음
AD
AD
AD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04/18 18:56:45
AD

오늘의 핫이슈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