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홀슈타인 킬
[스포츠한국 김명석 기자] 이재성(홀슈타인 킬)의 유럽진출 데뷔골이 터졌다.

이재성은 12일 오후 10시 30분(이하 한국시각) 독일 킬 홀슈타인 슈타디온에서 열리고 있는 하이덴하임과의 2018~2019 독일 2.분데스리가(2부) 2라운드에서 전반 20분 값진 동점골을 터뜨렸다.

지난 함부르크SV와의 리그 개막전에서 2어시스트를 기록한데 이은 2경기 연속 공격포인트이자, 유럽 진출 2경기 만에 터뜨린 데뷔골이다.

이재성의 한 방은 팀이 0-1로 뒤지던 전반 20분에 터졌다.

오른쪽 측면에서 올라온 크로스가 수비수에 맞고 굴절돼 문전으로 흐르자, 이재성이 문전으로 쇄도하며 왼발 슈팅으로 연결해 상대 골망을 흔들었다.

  • ⓒ홀슈타인 킬
이재성의 동점골로 홀슈타인 킬은 전반 20분 현재 하이덴하임과 1-1로 맞서 있다.

한편 이날 이재성은 지난 함부르크전과 마찬가지로 4-2-3-1 전형의 2선 중앙 공격형 미드필더로 선발 출전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8/12 22:55:54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