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정동영 / 사진=연합뉴스
정동영 민주평화당 대표가 확연히 달라진 인상으로 관심을 모았다.

정동영 대표는 27일 국회에서 열린 의원총회에 안경을 쓰고 등장했다.

평화당 관계자는 "정동영 대표가 어제 오후 속눈썹이 눈을 찌르는 안검내반 증상을 완화하기 위해 수술을 받았다"고 설명했다.

안검내반은 속눈썹이 눈을 찌르는 증상으로 심할 경우 영구적인 시력 손상까지 입을 수 있다. 故 노무현 전 대통령도 같은 수술을 받은 바 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12/27 16:20:08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