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상도초등학교 병설 유치원 붕괴 위기 / 사진=YTN 캡처
상도초등학교 병설 유치원 건물이 붕괴 위기에 놓여 주민들이 긴급 대피했다.

7일 YTN에 따르면 이날 밤 11시 20분쯤 서울 동작구 상도초등학교의 병설 유치원 건물이 굉음을 내며 중앙부를 중심으로 10도 정도 기우는 사고가 발생했다.

앞서 전날 오후 11시 22분쯤 “건물이 기울었다”는 첫 신고가 들어온 것으로 알려졌다. 인근 빌라 공사로 인해 땅 꺼짐 현상이 발생한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이에 따라 인근 주민 60~70명이 상도4동 주민센터로 긴급 대피했으며 동작구청 관계자가 현장에서 상황을 분석 중이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9/07 00:52:30   수정시간 : 2018/09/07 01:06:24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