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제21호 태풍 제비의 영향이 막바지로 접어들었다.

기상청은 3일부터 오는 4일까지 태풍 제비가 일본을 지나며 남부 지방 비구름에 영향을 끼쳐 일부 지역에 최대 150mm 이상의 추가 강수가 예고된다고 전했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인천 강화와 경기도 파주를 중심으로 호우주의보가 내려진 것으로 전해졌다. 또한 저녁엔 중부지방, 이후 충청과 남부 지방엔 최대 150mm 이상의 비가 쏟아질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은 최신 기상 정보에 계속 관심을 기울여야 한다고 당부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9/03 23:42:07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