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위 사진은 기사내용과 관계 없음. 사진=연합뉴스
태풍 쁘라삐룬이 북상하고 있다.

기상청은 29일 오전 9시쯤 일본 오키나와 남남동쪽 740km 부근 해상에서 북상 중인 열대저압부가 태풍으로 강화됐다고 밝혔다. 이 태풍은 7월 2일 오전 9시 서귀포 서남서 쪽 약 70km 부근 해상으로 접근한 뒤 오후 9시 서산 남쪽 약 20km 부근 육상까지 북상할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은 태풍이 지나는 동안 전국적으로 강한 비바람이 예상된다면서 피해가 없도록 철저한 대비를 당부했다.

한편 쁘라삐룬은 태국에서 제출한 이름으로 '비의 신'을 뜻한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6/29 11:44:54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