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연합뉴스
한파가 다소 잦아든 사이 미세먼지가 기승을 부리고 있다.

9일 오전 경기와 대구·경북 등 일부 지역에서는 초미세먼지 농도가 '나쁨' 수준을 넘어섰다.

오전 10시 기준 대구와 경북의 PM-2.5 일평균 농도는 63㎍/㎥, 전국 17개 시·도 가운데 가장 높은 농도를 보이고 있다. 서울도 일평균 농도 또한 45㎍/㎥..

국립환경과학원은 "현재 기류 흐름 자체가 빠르지 않아 배출된 대기오염물질이 멀리 퍼지지 않고 인근에 머물면서 농도가 높아지고 있다"고 설명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2/09 14:19:49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