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최승호 MBC 사장 사진=연합뉴스 제공
[스포츠한국 속보팀] 정청래 전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최승호 MBC 신임 사장의 당선을 축하했다.

정청래 전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7일 트위터를 통해 "MBC가 한 때 뉴스 신뢰도 1위, 드라마 시청률 1위를 기록했던 전성기가 있었다"며 "최 사장이 조직을 추스려 실력으로 MBC 재건을 실현하는 일이다. 최 사장은 그일을 능히 해낼 것이다. 만나면 좋은 친구 MBC 문화방송. 축하한다"고 밝혔다.

이날 MBC 대주주인 방송문화진흥회는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 율촌빌딩에서 임시이사회를 열고 MBC 신임 사장을 선출했다. 이우호 전 MBC 논설실장, 임흥식 전 MBC 논설위원을 제치고 당선된 최승호 MBC 신임 사장은 "이제 MBC가 다시 국민께 돌아간다. 중요한 책무를 맡았는데 꼭 다시 국민의 신뢰를 되찾을 수 있게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7/12/08 10:13:06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