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그녀가 원하는 '기내 성행위' 얼마나 짜릿하길래


관련기사

• 기내 '화장실 성행위' 얼마나 대단했길래
• "기내 성관계 절대불가!" 이유 들어보니..
• 기내 성관계 여승무원 "최고 섹스男" 찬사
• 갑부의 파경! 승무원 대신 모델 아내로?
• [포토] 女승무원 "이 사진 찍고 회사 짤려"

• 그녀가 원하는 '기내 성행위' 그렇게 좋아?
• 기혼남녀 "섹스파트너 따로 있다" 불륜왕국?
• 멋쟁이 중년신사, 가정부의 한 풀어주니..
• 피의 성인식! 소녀들 음핵에 저런 짓을..
• 몸파는 여대생 '너무 끔찍했던..' 충격고백
• 위험한(?) '항문성교' 더 위험하게 하는..
• 남성·여성 모두와 성관계 맺는 그녀들은..

• '한국은 음란섹스 천국(?)' 대체 어떻길래..
• 대낮 야외섹스·사정…'교복커플 동영상' 충격
• 항공사 승무원들이 숨기고픈 '비밀'들(?)
• "내 아내와 성관계 많이 해" 남편은 결국..
• 한밤중 '신음' 딸의 방에서 벌어진 광경이..
• 옷벗고 술먹다 '원나잇' 노골적인 여대생
• '기모노 벗은' 일본女의 성생활 들춰보니..
•  더 많은 뉴스화제 관련소식 보기

호주인 여행객 10명 가운데 6명꼴로 비행 중인 여객기 안에서 실제 성행위를 갖거나 하고 싶다는 생각을 한 것으로 나타났다.

로이터 통신 인터넷판이 22일 전한 바에 따르면 호주의 토털라벨 닷컴이 성인남녀 1,100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조사에서 절반이 기내에서 섹스를 하고 싶다는 생각을 가졌다고 답했다.

또한 전체 응답자의 12%는 이미 여객기 안에서 파트너와 공중정사를 벌인 경험이 있다고 밝힌 것으로 조사됐다.

토털라벨 닷컴의 글러벌 마켓팅 매니저 폴 피셔는 "탑승객들이 항공 여행을 하는 동안 영화나 CD, 음악을 즐기기 보다는 훨씬 자극적인 것을 원한다는 사실을 입증하는 결과"라고 설명했다.

호주에선 지난해 유명 스타와 비즈니스 클래스의 화장실에서 성행위를 한 콴타스 항공의 여승무원이 해고돼 파문을 일으켰다.

싱가포르항공은 작년 11월 초대형 에어버스 A380 여객기를 취항하면서 더블베드가 완비된 퍼스트 클래스에서 성행위를 삼가하라는 안내문을 붙여 화제를 낳은 바 있다.

<저작권자 ⓒ 한국아이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성숙 기자 hansk@sportshankook.co.kr

입력시간 : 2008/01/23 15:04:09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08/01/23 15:04:09   수정시간 : 2013/04/25 13:00:26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