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스포츠한국 이재호 기자] 젊은 세대의 사랑을 받는 '리춘수' 이천수가 리그오브레전드(이하 롤)에 도전하고 있다.

이천수는 맘스터치(해마로푸드서비스)에서 후원하는 유튜브 채널 '터치플레이'를 통해 스포츠를 넘어 e스포츠팬들의 마음까지 사로잡고자 '천수온탑'이라는 프로젝트를 시작했다. '천수온탑' 프로젝트는 독수리타법일 정도로 컴맹인 축구스타 이천수의 롤 도전기를 그린다.

  • [천수온탑]롤을 시작한 이천수의 성장기를 그린 천수온탑
'천수온탑' 프로젝트는 이천수에게 실력 향상에 필요한 미션을 준 뒤 이를 성공하면 장비를 업그레이드 해주는 시스템으로 진행된다. 이천수의 롤 도전기는 초보자의 입문기부터 시작됐다. 아이디 생성부터 게임 시작법 및 조작법 등 기초부터 다루고 있다.

롤 아이디를 구독자와 소통으로 정한 게 눈길을 끈다. 이천수의 아이디는 '말디니찬이천수'. 이천수의 첫 롤 도전은 그의 매니저와 대결로 시작했다. 브론즈4 아주 낮은 등급의 실력을 지닌 이천수의 매니저는 등급조차 없는 이천수와 대결했다.

두 달의 촬영기간 동안 '말디니찬이천수'는 20대 게임 유튜버 '테스터훈'을 통해 중간점검을 하기도 했다. 터치플레이 관계자는 "많은 유튜버 중 구독자 110만명을 보유하고 있고 게임 실력에 상관없이 한 분야만 전문적으로 다룬 장인들과 함께하는 콘텐츠에 집중한 '테스터훈'이 제격이었다"고 설명했다.

'말디니찬이천수'는 '테스터훈'의 채널에 출연해 40대의 버벅이는 손놀림을 선보였다. 66만 뷰를 기록한 해당 영상은 '테스터훈'의 구독자들이 "형이 거기서 왜 나와?" 등의 반응을 보일 정도로 인기를 자랑했다. '터치플레이' 채널(유튜브.페이스북 포함)를 통해 공개된 롤 콘텐츠 역시 조회 수 총 100만을 넘겼다.

많은 관심 속에 진행되는 '천수온탑' 프로젝트의 이번 방송에는 '테스터훈'이 출연한다. 40대와 20대의 롤 대결이 그려지는 방송은 오는 19일과 21일 오후 9시30분 '터치플레이' 유튜브 채널, 페이스북 페이지, 네이버tv를 통해 공개된다.

  • [천수온탑] 테스터훈(사진중앙)에게 롤을 배우는 이천수(사진죄측)와 매니저(사진우측)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5/20 12:13:34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