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스포츠한국 이재호 기자] 종합격투기(MMA) 단체 더블지FC가 오는 3월 7일 KBS아레나홀에서 더블지FC 04 대회를 개최한다.

더블지FC가 3월 7일 서울 강서구에 위치한 KBS아레나홀에서 4번째 대회를 준비하고 있다. “더블지FC 04”에는 2개의 타이틀매치가 준비되어 있어 팬들의 기대를 모으고 있다.

더블지FC가 공개한 대진표에 따르면 메인 이벤트로 “돌아온 황태자” 김한슬(30,코리안좀비MMA)와 일본 웰터급 강자 카와나카 타카히로(30,BRAVE GYM)가 더블지FC 초대 웰터급 챔피언 자리를 두 고 격돌한다.

앞선 “더블지FC 03”에서 워독 웰터급챔피언 마에다 마코토를 상대로 1R 3:55 펀치에 의한 TKO로 승리를 거두며 성공적인 복귀전을 치룬 김한슬은 초대 챔피언 타이틀 도전권을 획득했었다.

한편 상대인 선수 또한 만만치 않은 상대로써 대결 결과에 많은 기대를 모으고 있다.

카와나카 타카히로는 일본 명문 격투기 단체인 “Deep”에서 활동중인 선수로 더블지FC와는 선수 교류를 통해 많은 일본선수들이 국내 시장으로 진출 통로 역할을 하고 있는 익숙한 단체다.

카와나카는 15승 7패의 웰터급 베테랑으로 전적중 3KO/TKO , 5SUBMISSION을 기록중인 선수로 타격과 그라운드가 모두 강한 선수다.

또한, 코메인 이벤트로 '좀비제자' 홍준영을 격침시킨 키르키즈스탄의 강자 아지즈백 오소르백(24, ULUU KYRGYZ)의 페더급 타이틀 매치가 준비되어 있다.

아지즈백은 앞선 경기에서 홍준영을 상대로 압도적인 경기를 보여주며 홍준영을 도발하는 등 화 끈한 경기를 보여주었다. 홍준영에게 승리하며 6연승을 기록중인 아지즈백은 이번 타이틀 매치를 준비하기 위해 1월부터 태국에서 전지훈련 중이며, 3월 대회 개최전까지 체류하며 타이틀전 준비 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상대 선수로는 러시아 '불곰' 하산 갈라예프(30,EMPIRE FIGHT CLUB)가 출전한다. 하산은 전체 전적 12승 5패의 강자로 4TKO, 4서브미션 승리를 자랑하는 강자로써 아지즈백과 스타일이 비슷한 선수 로써 어떠한 경기 모습을 보여줄지 기대해 볼 만하다.

이번 더블지FC04는 패션매치 없이 메인매치로만 진행되며, 이지훈 더블지FC 대표는 “격투기 팬들에게 항상 좋은 대전을 보여드리기 위해 노력 했습니다. 이번 대회에 외국인 선수를 대거 출전시켜 수준높은 경기들이 될 것입니다”라고 말하며 대회 개최의 포부를 밝혔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1/23 05:18:06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