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日 눈으로 자위행위를 도와드립니다



한국아이닷컴 뻑가특파원 윤영원

우연히 집어든 신문광고에 친절하게도 이런 광고가 실렸다. 별다른 생각없이 광고를 읽어보니,모집광고의 내용이 더 눈길을 끌었다. 소위 일본 풍송업계의 새로운 바람을 일으키고 있는 '오나쿠라'의 광고였다. 과연 오나쿠라가 뭐길래 이런 광고가 버젓이 신문에 까지 실리고 있는걸까.

■ 오나쿠라가 뭐길래?

아르바이트를 우리는 소위 '알바'로 부르고,일본에선 '바이트'라고 줄여 부른다. 뭐든지 줄여서 쓰는 신조어 세상에 또다른 풍속용어가 일본에서 유행이다.

이름하여 '오나쿠라'다.간단히 설명해 남성의 자위행위를 도와준다는 곳이다.

독일어에서 유래된 자위행위란 뜻의 '오나니'와 클럽의 일어발음인 '쿠라부'의 앞글자를 따서 붙여진 이 풍속업에서 종업원들을 모집하는 광고또한 기발하다. 광고지면에 크게 3글자의 한자를 써 있다.

탈(脫),설(舌),촉(觸)이란 한자다.그리고 그 뒤엔 '하지 않는다'란 어미(語尾)가 쓰여있다.

즉,벗지않는다.빨지않는다.만지지 않는다는 달콤한 문구가 일자리를 찾는 일반여성들을 사정없이 쉽게 풍속업소로 끌어들였다.

거기에 '보는것 만으로,손으로만 사용하는 간단한 일로 거금을 벌수 있습니다'란 멘트는 그래도 망설이는 어린마음들을 단번에 사로 잡을수 있었다.

그들이 내놓은 미끼는 위의 내용만으로 시급 4천엔(약3만5천엔)이상을 벌 수 있다는 핑크빛 제안이다.평균 편의점이나 페스트푸드점에서의 시급이 9백엔(약8천원)에 비하면, 파격적인 알바가 아닐수 없다.

더구나 큰 막노동없이 보는것,그리고 손만으로 벌수 있는 금액으로선 더더욱 그렇다. 각 점장들이 자신있게 올려논 위의 광고멘트들은 단순히 사탕발림은 아니다. 이곳의 서비스는 그들의 말대로 이것이 다다.

'여성종업원이 순진하면 순진할수록,또한 초보일수록 고객들이 더 선호한다'며 한 점장은 자신있게 자사를 광고했다.

모집광고의 나이자격은 18세-30세전후,거기에 월수 50만엔(약 4백만원)이상, 한술 떠 위의 내용이 거짓이라면 면접때 거절해도 상관없다며 어린손들을 달콤하게 유혹한다.

오나쿠라는 한때 한국풍속계에서 선풍적인 인기를 끌었던 일명 '대딸방'의 시초격이다. 거기에 새로운 서비스를 추가한 케이스다.

그녀들이 자신의 자위행위를 봐 주는것만으로 흥분을 하는 일종의 '노출증' 환자를 위한 치료서비스다.

유사 성행위라고 하기엔 서로의 몸에 터치를 하지 않는다는 것이 좀 다르다. 고객은 일정요금을 내고,룸에 들어가서 자위를 시작하면 되고,그녀는 그의 모습을 봐주거나 말로써 그를 자극해주면 된다.

청각자극과 관음증이 만든 그녀의 간단한 고수익 아르바이트다. 특히 방학시즌에 학비와 유흥비,또는 명품쇼핑에 환장한 공주들에겐 더할나위없이 편한 직업군이 아닐 수 없다.

지하철 치한으로 매년 골치를 앓고있는 일본 교통청에선 여성전용차선으로도 별다른 효과를 얻지못하고 있다. 그나마 오나쿠라는 점잖은 탈을 쓴 변태들의 합법적 욕구해소장으로서 도쿄등 전국열도에 수천여개가 밤낮으로 절찬리 운영중이다.

그들의 욕구해소에 어린눈과 손들이 오늘도 바쁘게 움직인다 섬나라엔 참 별난 직업도 많다.

>>윤영원 뻑가 특파원의 일본통신 플러스 더보기

<저작권자 ⓒ 인터넷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애들 아빠, 여자랑 누워있는 것 보니…" •  친구 부인 성폭행후 '더 파렴치한 행각'
•  "하룻밤 10만원" 20대女 유혹에 빠져… •  변기에 붙은 쓰레기 알고보니 '몰카'
•  270억대 女재력가 숨진채… "행적 이상해" •  '변태유혹'에 잘못 걸린 여인들 몸만 버리고..
•  19세 어린 20대女의 몸 탐했다 그만… •  헉! 은밀한 부위 보여주는 처녀들 '충격'
•  잠자는 처제 보고 흥분 강제로 옷벗긴후… •  성적 충동 못참아(?) 女손님을 강제로..
•  술집 여성 성폭행, 얼마나 쉬웠길래! •  남편 눈앞에서 유부녀 가슴 더듬고…
•  유부녀 유혹 밤새 모텔서 즐기고는… 헉! •  여러명과 강제 성관계는 여자의 도리(?)
•  스튜어디스들과 성관계, 그렇게 좋아? •  안마종업원 속옷에 뭔가 특별한 것이…
•  결별선언에 앙심 여친 '23시간 성폭행' •  "명품족 행세하니 여대생들 몸 주더라"
•  26세 유부녀 헉! '성욕' 주체 못해서… •  ▶ 더 많은 요지경 세상 관련뉴스 보기


•  유명 女앵커, 정치인과 '성관계' 고백 •  성매매여성이 밝힌 '음지세계' 들어보니…
•  '이혼후 동거' 남녀들 사연 알고보니.. •  경기도의원 '女神' 가슴 만지며 찰칵! 물의
•  눈으로 자위(?) '원조 대딸방' 한번 가보니.. •  쭉빵 레이싱모델 '헉! 폰카의 악몽' 어떡해~
•  '스와핑 파티' 속 기묘한 행각 속에… •  男변호사, 재판중 女판사 앞 자위행위(?)
•  스타급 이혼녀 '은밀한 성생활' 폭로 •  '불륜 오르가즘'에 빠진 유부녀들(?)
•  '추천맛집' 가보니 공짜 섹스 대접(?) •  "섹스 원해" 그들의 성욕 분출구 가보니…
•  '하룻밤 즐기는 여자네!' 척보면 압니다~ •  탐욕적 섹스 몰두하는 그들 알고보니…
•  "아~" 그녀가 오르가슴 느끼는 섹스시간은? •  9세연상 이혼녀에 '맛들인(?)' 노총각은…
•  젊은 미녀들 '파렴치한 섹스' 즐긴다! 왜? •  성기확대술 받으니… "사장님~ 오늘은 공짜"
•  김혜수와 성관계 중 거시기 강직도가 풀려(?) •  ▶ 더 많은 뉴스화제 관련기사 보기


•  [포토] 명동 한복한 '쭉빵 속옷녀' 깜짝이야! •  [포토] 길거리서 속살 더듬는 커플 '심하네'
•  [포토] 풍만 그녀 '출렁!출렁!' 아차! 거시기가.. •  [포토] "한 쪽만 가렸죠" 젖가슴 드러낸 여인
•  [포토] 헉! 벌거벗고 무슨짓! '투명옷' 자랑? •  [포토] 앗! 너무 짧은 초미니… 속보일라~
•  [포토] 또 노브라! 너무 드러내고 다니네~ •  [포토] 너무 대놓고 벗은 그녀들 '부끄부끄'
•  [포토] 훌렁녀들 '마지막 그것'마저 벗으려고? •  [포토] '너무 음란해서(?)' 막강파워 누드여인
•  [포토] 코트 속 '올록볼록' 몸의 굴?그대로… •  [포토] 헉! 팬티까지 벗어버린 그녀가 살짝~
•  [포토] 홀딱 벗고 누워… 콘돔으로 뭔짓을? •  [포토] 차안에서 벗은 그녀 '카섹스 유혹(?)'
•  [포토] 헉! 탈의실서 찰칵~ 그녀 팬티까지… •  [포토] '입으나 마나' 유두까지 보여주는 여인
•  [포토] '하룻밤 4,000불' 최고급 콜걸의 벗은몸 •  [포토] 훌렁 벗고 다리벌린 女 '뭘 자랑해?'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08/04/29 14:37:11   수정시간 : 2013/04/25 13:21:58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