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NEW
[스포츠한국 조은애 기자] 영화 '장르만 로맨스'가 5일 연속 박스오피스 1위를 달리고 있다.

24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장르만 로맨스'는 23일 3만893명의 관객을 끌어모아 5일째 1위를 차지했다. 누적 관객 수는 39만6789명이다.

앞서 지난 17일 개봉한 '장르만 로맨스'는 배우 겸 감독 조은지의 첫 장편 영화로 류승룡, 오나라, 김희원 등이 호흡을 맞췄다. 이날 '연애 빠진 로맨스', '유체이탈자', '엔칸토: 마법의 세계' 등 국내외 신작들이 새롭게 개봉하는 가운데, '장르만 로맨스'가 1위 자리를 지켜낼 수 있을지 관심이 모아진다.

한편 '이터널스'는 같은 날 2만656명, 누적 288만8988명으로 2위에 올랐다. 애니메이션 영화 '태일이'는 일일 1만8600명, 누적 4만8715명으로 3위에 등극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11/24 07:47:16   수정시간 : 2021/11/24 07:48:42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