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배우 엄태웅 /사진=스포츠한국 DB
배우 엄태웅이 영화 '마지막 숙제'로 연예계에 복귀한다.

엄태웅 소속사 스튜디오 산타클로스 엔터테인먼트는 13일 "엄태웅이 영화 '마지막 숙제' 출연을 확정했다"고 밝혔다.

엄태웅이 2017년 개봉한 영화 '포크레인' 이후 4년 만의 복귀작으로 선택한 '마지막 숙제'는 엔픽플·TS나린시네마의 '제1회 장편 상업영화 공모전' 당선작이다.

배우 박상면, 전수경, 윤현숙 등이 출연하며 이정철 감독이 연출한다. 영화는 이달 내 첫 촬영에 들어갈 것으로 알려졌다.

엄태웅은 지난 2016년 성폭행 혐의로 피소돼 물의를 빚었다. 조사 과정에서 성폭행 혐의를 벗은 그는 성매매 혐의로 벌금 100만원에 약식 기소됐다. 이후 연예계 활동을 중단하고 자숙에 들어갔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9/13 23:03:24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