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배우 안보현이 유튜브 구독채널에 대한 논란에 사과했다.

20일 안보현은 자신의 유튜브 채널 '브라보현' 커뮤니티를 통해 "채널과 관련해 좋지 않은 소식으로 많은 분들을 불편하게 해드려 죄송하다"고 사과했다.

이어 "처음 '브라보현' 채널을 개설한 2019년에는 제가 모든 부분을 관리해 왔으나, 2020년 하반기부터 관리자가 저를 대신하여 영상 업로드, 편집 등 모든 채널 관리를 도맡아 해오고 있다"며 "그러던 와중에 관리자의 실수가 있었다는 소식을 전해 듣고, 사실 여부 확인 후 이렇게 글을 올린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제가 만들고 시작한 '브라보현' 채널을 제대로 운영, 관리하지 못한 점은 변명의 여지 없이 저의 책임"이라며 "앞으로는 깊은 책임감을 가지고 채널을 세심하게 관리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에는 안보현의 유튜브 채널 구독 목록이 공개됐는데 김용호 연예부장, 뻑가 등의 일부 누리꾼들로부터 비판을 받고 있는 폭로 채널이 포함된 바 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7/20 10:43:15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