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맛남의 광장' 김희철, 김동준, 유병재가 하차하며 마지막 방송이 공개된다. 또 새 멤버 배우 최원영, 곽동연, 최예빈의 요리 실력이 공개된다.

10일 방송되는 SBS '맛남의 광장'에서는 하절기를 맞아 보다 업그레이드 된 맛남 연구소에서 백소장과 양세형 선임 연구원, 그리고 최원영, 곽동연, 최예빈 3명이 신입사원으로 합류해 새로운 시즌이 펼쳐질 예정이다.

최근 진행된 촬영에서 새 멤버들은 각자 가장 자신 있는 요리를 준비하며 범상치 않은 요리 실력을 선보였다. 첫 번째 주자로 나선 최원영은 두 딸을 둔 아빠답게 평소 딸들에게 자주 해줬던 볶음밥 '율라이스'를 준비했다.

이어 두 번째 주자로 나선 곽동연은 가장 자신 있다는 메뉴인 고추장찌개를 준비했다. 특히 그는 계량없이 감으로만 고추장찌개를 요리하는 등 프로 자취러의 면모를 드러내 놀라움을 자아냈다. 마지막으로 나선 최예빈은 드라마 촬영으로 바쁜 스케줄임에도 불구하고 집에서 직접 만들어 온 토마토 마리네이드를 선보이며 기대감을 한껏 끌어올렸다.

이후 백종원과 양세형의 요리 평가가 시작됐다. 새 멤버들은 긴장한 표정으로 문 밖에서 백종원과 양세형의 시식평을 기다렸다. 곧이어 모든 멤버의 요리 평가가 끝나고 백종원의 솔루션과 더불어 양세형의 장난스러운 신고식이 시작됐다.

'맛남의 광장'은 10일 오후 9시 방송된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6/10 22:00:14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