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TV조선 '사랑의 콜센타'
'미스터트롯' 임영웅과 '미스트롯2' 김다현이 한 무대에서 만났다.

8일 방송된 TV조선 '사랑의 콜센타'에서는 1주년을 맞아 스페셜 무대가 펼쳐졌다.

이날 임영웅은 스페셜 무대에 나서면서 함께 노래할 여자가수를 위한 꽃다발을 준비했다.

꽃다발을 들고 '얼쑤'를 부르던 임영웅은 무대 뒤쪽으로 나가 손님 김다현의 등장을 기다렸다.

임영웅과 김다현은 똑같은 동작의 안무를 소화하며 상큼한 무대를 선보여 랜선 시청자들의 호응을 얻었다.

'미스트롯2' 미(美) 김다현은 "'사랑의 콜센타' 1주년을 진심으로 축하드리고 영웅이 오빠하고 듀엣을 해서 영광이었고 앞으로도 좋은 모습 보여드리겠다"고 밝혔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4/08 23:06:13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