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하이업엔터테인먼트
[스포츠한국 조은애 기자] 신인 걸그룹 STAYC(스테이씨)의 'SO BAD' 뮤직비디오가 1000만 뷰를 돌파했다. 데뷔 앨범 초동 1만 장 기록에 이어 연일 승승장구 중인 STAYC다.

STAYC의 첫 번째 싱글 앨범 'Star To A Young Culture(스타 투 어 영 컬쳐)'의 타이틀곡 'SO BAD(소 배드)' 뮤직비디오는 22일 오전 기준 유튜브 조회수 1000만 뷰를 넘어섰다.

지난 12일 음원 발매와 동시에 베일을 벗은 'SO BAD' 뮤직비디오는 공개 7시간 만에 조회수 100만 뷰, 공개 3일 만에 500만 뷰를 넘어선 데 이어 빠른 속도로 1000만 뷰를 돌파해 글로벌 팬들의 높은 관심을 입증했다.

'SO BAD'는 프로듀서 블랙아이드필승(최규성, 라도)과 전군이 작사, 작곡, 프로듀싱한 곡으로, 서툰 사랑의 시작이지만 자신의 마음을 숨김없이 말하는 10대의 당당함을 표현했다. STAYC 특유의 '틴프레시(TEEN FRESH)'가 돋보이는 이 곡은 발매와 동시에 주요 음원사이트 실시간 차트 상위권에 이름을 올렸다.

또한 STAYC의 데뷔 앨범 'Star To A Young Culture'는 초동 음반 판매량 1만 장을 넘어서며 올해 발매된 걸그룹 데뷔 앨범 중 초동 판매량 1위를 기록했다. STAYC의 화려한 비주얼과 신인답지 않은 탄탄한 실력에 힘입어 무대에도 좋은 반응이 쏟아지고 있다. 이에 '뮤직뱅크' 클립 조회수는 13만 뷰를 돌파하기도 했다.

한편, STAYC는 데뷔 후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11/22 13:42:42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