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우리 이혼했어요' 1호 커플 배우 선우은숙이 전(前) 남편 이영하를 만나자마자 폭풍 오열을 쏟아냈다.

20일 오후 10시 처음 방송되는 TV조선 '우리 이혼했어요'(이하 '우이혼')는 국내 최초로 이혼한 부부가 다시 만나 한 집에서 며칠간 생활해보며 소위 '이혼적 거리두기'를 통해 부부 관계를 새롭게 조명해보는 프로그램으로, 기존에 볼 수 없던 '이혼 그 이후의 부부관계'를 다루는 리얼 타임 드라마다.

이와 관련 '우이혼' 1호 커플인 배우 이영하와 선우은숙은 실제 별거 기간까지 합하면 이혼 후 15년 만에 자녀들 없이 단둘만의 시간을 갖고 그동안 말하지 못했던 속내를 털어놓는다.

무엇보다 선우은숙은 이영하와 첫 만남을 앞두고 "날 여자로 보겠어?"라고 궁금해하면서도, 미용실에서 헤어와 메이크업 풀 세팅을 받는 등 긴장감을 내비쳤다. 이어 선우은숙은 이혼 후 가족들을 동반해 식사를 하고 연락을 취해왔지만, 단둘만 갖는 시간은 처음이었던 만큼 기대 반, 설렘 반 감정을 안고 약속 장소인 청평으로 향했다.

하지만 막상 청평에서 이영하를 만난 선우은숙은 만나자마자 폭풍 눈물을 터트려 보는 이들을 숨죽이게 했다. 이영하와 단둘이 만나자, 두 사람이 부부이던 시절 간직하고 있던 청평에 대한 특별한 기억이 떠올랐던 것. 과연 어떤 추억이 선우은숙을 눈물짓게 했을 지, 두 사람의 각별한 사연에 관심이 모이고 있다.

이후 한 집에 머물게 된 이영하와 선우은숙은 15년 만에 첫날밤을 보내면서 이혼 후 처음으로 수많은 속마음 이야기들을 치열하게 주고받았다. 연애와 결혼, 신혼여행부터 육아까지 26년간의 결혼 생활을 고스란히 담은 이야기들을 나누며 허심탄회한 시간을 보낸 것. 심지어 선우은숙은 이혼 후 자신에게 생겼던 재벌 회장과의 루머까지 이영하에게 고백하며 '이제야 말할 수 있는 이야기'들을 털어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11/20 23:20:35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