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방탄소년단 지민이 중국 대륙을 달구고 있다.

지난달 30일 주중한국문화원은 공식 웨이보 계정을 통해 "K-Culture, 즉 한국문화는 한국을 넘어 세계로 뻗어나가고 있다. 우리는 한국 문화를 가장 잘 보여줄 수 있고, 중국과 한국 문화의 교류를 촉진할 수 있는 다리가 되기를 희망한다"고 밝혔다.

이어 북미 연예매체 올케이팝 또한 "주중한국문화원이 한국문화 홍보의 일환으로 지민의 부채춤 무대 영상을 웨이보에 게시해 큰 화제가 되었다"며 집중 보도했다.

그러면서 "글로벌 인기 아이돌 그룹 방탄소년단 멤버 지민은 시상식에서 1분도 안 된 부채춤으로 전 세계 수많은 K팝 팬들을 놀라게 했다"며 '외국인을 위한 한국 전통 부채춤을 함께 배우러 가실래요?'라는 글과 약 3분가량의 영상을 게시하기도 했다.

한편, 지민은 지난 '2018 멜론 뮤직 어워드'에서 'IDOL(아이돌)' 무대의 인트로 공연에서 한국적인 가락에 맞춰 역동적이고 섬세한 춤 선과 독보적인 연기력까지 더한 부채춤 퍼포먼스를 선보여 한순간에 좌중을 압도하며 2백만이 넘는 트윗량으로 전 세계 트렌드 2위, 포털사이트 다음 연예 이슈 검색어 1위를 차지하며 큰 화제를 모은바 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7/02 14:15:24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