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메이크어스엔터테인먼트 제공
가수 선미가 후배 가수들에게 조언을 건넸다.

29일 오후 선미의 새 싱글 앨범 ‘보라빛 밤(pporappippam)’ 발매 기념 온라인 미디어 쇼케이스가 진행됐다.

이날 선미는 많은 후배 가수들이 자신을 롤모델로 삼는다는 것에 대해 "누군가의 롤모델이 되고 싶다는 생각은 누구나 가질 것이다. 나도 어릴 때부터 누군가의 롤모델이 됐으면 좋겠다고 생각했다"고 운을 뗐다.

이어 "많은 친구들이 나를 롤모델로 삼아준다는게 너무 고맙다. 내가 그동안 잘해왔구나 라는 생각도 하게된다"고 돌아봤다.

그러면서 "데뷔 당시 눈에 띄는 캐릭터는 아니었다. 솔로 활동을 하면서 자기 자신을 덕질하라는 말을 가장 많이 했다. 많은 사람들이 그것에 공감을 많이 해준 것 같다"고 덧붙였다.

한편, 이번 신곡 '보라빛 밤'은 선미가 꿈꾸는 사랑에 대한 단편들을 몽환적으로 풀어낸 노래다. 오후 6시 발매된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6/29 15:26:19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