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메이크어스엔터테인먼트 제공
가수 선미가 같은 시기에 컴백하는 타 가수들에 대한 생각을 전했다.

29일 오후 선미의 새 싱글 앨범 ‘보라빛 밤(pporappippam)’ 발매 기념 온라인 미디어 쇼케이스가 진행됐다.

이날 선미는 화사와 청하 등이 함께 복귀하는 것에 대해 "나는 경쟁 자체를 좋아하는 스타일이 아니다. '경쟁을 왜 해야 하나?'라고 생각한다"고 입을 열었다.

선미는 "경쟁보다는 새로운 음악을 만든다는 것, 그리고 대중들이 어떻게 들으실지가 중요하다. 이렇게 함께 복귀해서 힘을 내는게 너무 대단한 일로 느껴지고, 성적을 내는 것도 대단하다"고 소신을 전했다.

그러면서 "획일화된 콘셉트도 아니다. 모두 아티스트들만의 색깔이 있다. 이렇게 “함께 하는게 좋은 환경인 것 같다”고 덧붙였다.

한편, 이번 신곡 '보라빛 밤'은 선미가 꿈꾸는 사랑에 대한 단편들을 몽환적으로 풀어낸 노래다. 오후 6시 발매된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6/29 14:52:05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