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마운틴무브먼트
'꼰대인턴' 박해진에게 이런 모습이 있었나 싶다. 그가 '찐 코믹 연기'로 안방극장을 뒤흔들었다.

20일 첫 방송된 MBC 수목 미니시리즈 '꼰대인턴(극본 신소라/ 연출 남성우/ 제작 스튜디오HIM)'은 가까스로 들어간 회사를 이직하게 만든 최악의 꼰대 부장을 부하직원으로 맞이하게 되는 남자의 찌질하면서도 통쾌한 복수극을 담은 작품이다. '꼰대'라 불리는 사람들이 결국 우리가 될 것이라는 메시지와 함께 세대와 세대 간의 어울림을 그리고 있어 현실 직장 이야기를 통한 공감을 기대케 하는 드라마다.

이날 방송에서는 라면회사의 최고 실적을 자랑하는 가열찬(박해진) 부장의 이야기가 그려졌다. 그는 인턴 시절 자신을 고난의 구렁텅이에 빠뜨렸던 상사 이만식(김응수)을 시니어 인턴으로 맞아 좌충우돌했다.

이 가운데 온몸을 불사른 박해진의 모습이 공개돼 폭발적인 반응을 이끌어냈다. 그는 인도를 겨냥한 채식라면 CF를 위해 인도 의상과 콧수염으로 변신에 나섰다. '핫닭이'와 실룩실룩 춤을 선보인 박해진은 능청스러운 코믹 연기로 웃음을 자아내 향후 전개를 기대케 했다.

'꼰대인턴'은 이날 오후 8시 55분 3~4회가 방송된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5/21 10:25:53   수정시간 : 2020/05/21 10:29:28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