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연합뉴스
플라이투더스카이 멤버 환희가 음주운전 혐의로 경찰에 출석했다.

환희는 어제(24일) 용인 서부경찰서에 출석, 피의자 신분으로 조사를 받았다. 환희는 지난 21일 새벽무렵 술을 마신 상태로 경기도 용인시 보정동의 한 도로에서 자신의 벤츠 차량을 운전한 혐의를 받는다. 당시 환희의 혈중알코올농도는 0.061%로 면허 정지 수준인 것으로 알려졌다.

차분한 차림에 마스크를 쓴 채 경찰서에 도착한 환희는 "죄송합니다"라며 사과한 뒤 경찰 출석에 임했다. 환희는 이날 약 1시간 30분 동안 경찰 조사를 받은 후 귀가했다.

앞서 21일 소속사 에이치투미디어는 공식 보도자료를 통해 "변명의 여지 없이 명백한 잘못"이라며 사과하며 "(환희는) 향후 수사 과정에도 성실히 임할 예정이며, 그에 따른 처벌을 달게 받겠다. 절대 해서는 안 될 물의를 일으키고 심려를 끼쳐 죄송한 마음"라고 거듭 사과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3/25 08:29:17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