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SBS '하이에나'에서 주지훈이 김혜수와 팽팽한 긴장감을 드러낸다.

22일 방송되는 '하이에나'에서는 주지훈(윤희재)와 정금자(김혜수)의 묘한 기류가 예고됐다.

이날 윤희재는 "우리가 우연히 만난적은 단 한번도 없었지 아마도?"라면서 "무슨 꿍꿍이야"라고 묻는다.

이후 정금자는 "지금 딱 폭발하기 일보직전이던데 뭐라도 하지 않겠어? 이게 진정한 승리지"라고 말하는 모습으로 궁금증을 자아낸다.

한편, '하이에나'는 머리속엔 법을, 가슴속엔 돈을 품은 '똥묻겨묻' 변호사들의 물고 뜯고 찢는 하이에나식 생존기를 그린 드라마로 매주 금, 토 밤 10시 방송된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2/22 07:59:55   수정시간 : 2020/02/22 07:59:56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