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안소미가 화제다. 사진=KBS 캡처
안소미, 김우혁 부부가 육아 일상을 공개했다.

13일 방송된 KBS 1TV '인간극장-이겨라 안소미'에는 개그우먼 안소미, 김우혁 부부의 일상이 그려졌다.

이날 안소미는 "임신 7개월 지나니까 배가 급속도로 나오더라. 결국 '개그콘서트' 감독님께 임신 사실을 말씀드리고 그래도 코너 하겠다고 했다.

이어 "'개그콘서트' 보시면 만삭으로 여자친구 역할하는 장면도 있다. 디제이 행사도 가고 근데 높은 구두를 신고 하니까 사람들이 다 '어, 어' 했다"며 "그런 부담이 되니까 제가 일부러 더 배 붙잡고 '괜찮아요' 하면 사람들이 더 좋아해주셨다. 그러면서 로아가 태어났다"며 딸을 향한 애틋한 마음을 드러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2/13 09:01:43   수정시간 : 2020/02/13 09:17:52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