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래퍼 비와이가 남다른 헌금액에 대해 드러냈다.

11일 방송된 KBS 2TV 예능프로그램 '해피투게더4'는 '전국 짝꿍 자랑' 특집으로 꾸며져 서민정, 신지, 김종민, 지상렬, 크러쉬, 비와이가 출연했다.

이날 비와이는 "2016년 십일조를 1억을 냈다. 당시 한달에 행사를 40개 정도 했다"고 말했다.

이어 "연예인병에 걸린 적도 있다. 과거 나도 놀랐던게 내 이름으로 핸드폰이 나왔다. 지금은 감사하게 생각할 일이지만, 그 때는 '나는 비와이니까'라고 생각했다"고 말해 웃음을 줬다.

한편, '해피투게더4'는 매주 목요일 밤 11시 5분 방송된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7/11 23:30:22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