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SBS '동상이몽2 - 너는 내 운명' 방송화면 캡처
'동상이몽2' 김민자가 오랜만에 방송에 얼굴을 내비쳤다.

17일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동상이몽2 - 너는 내 운명'(이하 '동상이몽2')에서는 안현모-라이머 부부의 하루가 공개됐다.

이날 안현모-라이머 부부는 국립극단에서 최불암의 아내 김민자와 만났다. 안현모는 김민자와 마주하자 "너무 미인이시다. 어쩜 이렇게 아름다우시냐"라며 화들짝 놀랐다.

안현모는 "연기 활동보다 봉사활동에 집중하시는 거로 알고 있다. 직접 봉사단체 회장으로 계신다고 들었다"고 말했다.

이에 김민자는 "좋은 일을 하려던 건 아니었다"고 겸손하게 말하며 "나도 귀가 조금 아팠다"고 털어놨다.

한편 김민자는 1963년 KBS 3기 공채 탤런트로 데뷔해 드라마 '이별 그리고 사랑' '황금의 탑' '야망의 세월' '젊은이의 양지' 등에 출연했다. 현재 사랑의 달팽이 회장으로 활동하고 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6/18 00:24:29   수정시간 : 2019/06/18 00:53:34

오늘의 화제뉴스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