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송가인이 화제다. 사진=TV조선 캡처
'아내의 맛' 송가인이 결혼 계획에 대해 언급했다.

11일 오후 방송된 TV조선 '아내의 맛'에서는 어머니와 대화를 나누는 송가인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송가인의 어머니는 "결혼해야 되지 않나. 2~3년 있다가 시집가라. 좋은 사람 나타날 거다"라며 "사람은 자식이 있어야 한다. 그래야 살 맛이 난다"고 강조했다.

송가인이 "엄마 욕심 아니냐. 지금 자식이 중요하냐. 남자가 있어야 가지 않겠나"라고 말하자, 어머니는 "중매 들어오면 해야한다"고 말했다. 송가인은 "무슨 중매냐"고 기겁해 웃음을 안겼다.

영상을 지켜보던 스튜디오의 송가인은 '언제쯤 결혼할 생각이냐'는 MC들의 질문에 "좋은 남자 생기면 갈 생각 있다"고 답해 눈길을 모았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6/11 23:05:07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