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이혜영 기자 lhy@hankooki.com
걸그룹 에프엑스(f(x)) 출신 설리가 데뷔 14년 만에 처음으로 솔로곡을 발표한다.

10일 설리의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는 "설리가 이달 말 솔로곡 발표를 목표로 준비 중"이라고 밝혔다.

설리는 최근 가수 딘의 '하루살이' 피처링을 맡은 적은 있지만 설리의 솔로곡은 데뷔 14년 만에 처음이다.

특히 설리는 2015년 에프엑스를 탈퇴한 뒤 연기자로만 활동해온 터라 그의 솔로곡 발표에 기대가 커지고 있다.

한편, 설리는 오는 21일 방송되는 JTBC2 '악플의 밤'에 출연한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6/10 18:46:15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