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박유천. 사진=윤수정 기자 pic@hankooki.com
[스포츠한국 윤수정 기자] 박유천이 26일 오후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 구속영장 청구 전 피의자 심문(영장실질심사)을 받고 포승줄에 묶여 경기도 수원지방법원에서 나오고 있다.

박유천은 현재 마약 투약 혐의로 구속된 옛 여자친구인 황하나와 올해 초 필로폰을 구매해 함께 투약한 혐의를 받아 왔다. 박유천은 기자 회견에서 마약 투약 혐의를 강하게 부인하며 눈물까지 보였지만 최근 국립과학수사연구원 조사 결과 박유천의 체모에서 필로폰 양성 반응이 나왔다. 경기남부지방경찰청 마약수사대는 23일 국과수 양성 반응 결과를 확인한 후 박유천에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4/26 15:47:25   수정시간 : 2019/04/26 17:19:09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