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박유환 트위터 캡처
[스포츠한국 이솔 기자] 배우 겸 트위치티비 스트리머 박유환이 휴방 소식을 전했다.

지난 23일 박유환은 자신의 트위터 계정을 통해 "No stream tonight sorry. going to be with the family(오늘 밤에는 방송하지 않는다. 미안하다. 가족과 함께할 것)"라며 휴방을 공지했다.

네티즌들은 박유환의 갑작스러운 휴방 공지가 친형인 박유천의 영향 때문이라고 해석했다.

앞서 이날 경기남부경찰청 마약수사대에 따르면, 박유천의 체모에 대한 국립과학수사연구원의 정밀 감정 결과 필로폰 양성 반응이 나왔다.

이에 경찰은 박유천에 대해 마약류 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 혐의로 구속영장을 청구했으며, 박유천에 대한 영장 실질심사는 오는 26일 수원지법에서 열릴 전망이다.

  • 사진=씨제스엔터테인먼트
한편, 박유천 동생 박유환은 드라마 '로맨스가 필요해 시즌 3', '그녀는 예뻤다', 영화 '원라인' 등에 출연하며 얼굴을 알렸으며, 현재는 트위치티비 스트리머로 활동 중이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4/24 13:32:02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