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SBS '미운 우리 새끼' 방송화면 캡처
오늘(10일) '미운 우리 새끼' 방송 이후 고명환-임지은 부부의 메밀국숫집과 김보성이 언급한 디진다 돈가스집이 나란히 주요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에 랭크됐다.

10일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이하 미우새)'에서는 김건모가 고명환에게 메밀국수 만드는 법을 배우는 모습과 김보성과 만난 이상민의 모습이 그려졌다.

먼저, 이날 고명환은 제면기와 육수통을 들고 김건모의 집에 방문했다. 앞서 김건모는 경기 고양시 일산동구에 있는 고명환-임지은네 메밀국숫집을 찾아가 "형이 부탁이 있다. 집에서 먹게 (레시피를) 가르쳐달라"고 말했다. 이에 임지은은 제면기와 육수통이 있어야 한다며 만류했다.

그러나 김건모의 간절한 부탁을 거절하지 못한 고명환이 제면기와 육수통을 들고 찾아와 메밀국수 레시피를 전수한 것. 자신의 손을 거쳐 완성된 메밀국수 맛을 본 김건모는 감탄사를 연발하며 만족해했다.

한편, 이상민과 만난 김보성은 한 뼈구이 식당에 방문해 매운맛을 즐겼다. 이상민이 "먹어본 것 중에 가장 매운 음식이 뭐였느냐"고 묻자, 김보성은 "디진다 돈가스라고, 진짜 디질(?)뻔했다"고 밝혀 눈길을 끌었다. 스튜디오에 있던 서장훈은 "저 먹어봤다. 그거보다 우리나라에 매운 음식은 없는 거 같다. 그거 조금 먹고 하루종일 고생했다"고 말하기도. 김보성은 "돈가스를 다 먹고 응급실에 갔다"고 덧붙였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2/10 22:20:27   수정시간 : 2019/02/10 22:23:52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