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사진=TV조선 '연애의 맛' 방송화면 캡처
[스포츠한국 이솔 기자] '연애의 맛' 이용진이 고주원의 출연에 불만을 드러냈다.

지난 10일 방송된 TV조선 연애 리얼리티 프로그램 '연애의 맛'에서는 고주원의 일상 모습이 공개됐다.

이날 고주원은 아침 운동 이후 집에서 '연애의 맛'을 시청했다. 마침 방송에는 가수 김정훈의 고백하는 모습이 담겼고, '형이 고백하네'라고 자막이 달렸다.

고주원이 김정훈보다 어리다는 사실에 스튜디오에 있던 박나래와 최화정은 "(김정훈이) 형이냐"라며 놀라워했다. 고주원은 39세로 40세인 김정훈 보다 한 살 어리다.

코미디언 이용진은 "근데 여기 너무 고학력자만 나오는 거 아니냐"며 뜬금없이 불만을 토로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고주원은 서강대 경제학과 졸업했으며, 김정훈은 서울대 치의예학과 중퇴한 바 있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1/11 22:29:23
AD

오늘의 핫이슈

AD

테마 갤러리 이전다음